메뉴

오산시, 깨끗하고 쾌적한 오산, 우리가 만들어 갑니다

URL복사

오산시 명예환경감시단원 32명 위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는 지난 7일 깨끗하고 쾌적한 오산을 만들기 위해 32명의 오산명예환경감시단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오산시환경사업소에서 진행된 이번 위촉식은 코로나19 상황으로 축소해 신규감시원 18명에게만 위촉장을 수여했으며 2020년 활동영상시청, 위촉장 수여, 마스크 기탁 순으로 진행됐다.


오산명예환경감시단은 2010년 악취모니터요원으로 시작해, 2013년 환경에 관심있는 지역주민 35명이 모여 명예환경감시원으로 출범했다.


그간 명예환경감시단은 악취배출업소 감시활동으로 누읍동지역 악취개선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그 외 쓰레기불법투기, 환경오염취약지역 감시 등 환경 전반에 걸쳐 활동을 펼쳐왔다.


한 신규 명예환경감시원은 “깨끗한 오산환경 지키미에 관심을 갖고 있었으며 이번 기회에 감시원에 위촉되어 기쁘고 우리 주변의 환경은 우리 스스로 지키겠다는 사명감을 갖고 앞으로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조옥수 명예환경감시단 부회장은 마스크 10,000매를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고 기탁하면서, “깨끗한 환경 조성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힘든 이웃을 돌아보는 명실상부 오산에서 가장 활동적인 환경단체로 거듭나도록 회원모두가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오산천 주변의 사업장과 환경기초시설을 오산시와 시민들의 관심과 노력으로 수달이 찾아오는 오산천으로 변화시켰으며, 반려동물테마파크, 자연생태체험관 건립으로 시민의 역할이 앞으로 더 클 것이기에 명예환경감시단이 그린시티 조성에 누구보다 앞장서주기를 바란다”고 감사와 당부를 전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