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원미정 도의원, “안산교육지원청 내년도 예산 편성 관련 정담회”개최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원미정 도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8)은 19일 경기도의회 안산지역상담소에서 경기도 안산교육지원청 관계자들과 내년도 예산편성과 안산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정담회를 가졌다.


안산교육지원청은 내년도 예산 938억원에 대한 편성 내역과 신청사 신축비 200억원, 선감학생수련원 시설환경개선 사업비 9억9천만원에 대한 사업 내역을 보고하였으며, 지역주민과 학부모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신청사 신축의 필요성과 선감수련원 리모델링 사업에 대한 시급성에 대하여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원미정 의원은 “안산지역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하여 노후화된 학교 시설 개선과 체육관 사업 등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교육지원청이 노력해달라”고 당부하며, “본 의원도 안산지역 현안이 해결될 수 있도록 도의회 차원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원 의원은 “대부도 지역의 학교와 지역이 상생할 수 있도록 도의회와 안산교육지원청, 지역주민들이 함께 방안을 강구하기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야한다”면서 “마을교육공동체가 활성화되어 마을이 함께하는 교육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승리는 여전히 무혐의 주장, "유인석 성관계 장면 봤다"는 증언까지 나와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승리가 돌연 현역 군 입대한 가운데 버닝썬 관련 혐의를 받고 있는 유인석 전 대표와 승리를 둘러싼 재판이 새 국면을 맞게 됐다. 지난 19일 지상작전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열린 승리의 버닝썬 관련 혐의 공판기일 증인 신문에서 3차 공판에 증인으로 나선 아레나 클럽 MD 출신 김모 씨의 유인석에 대한 증언이 또다른 파문을 낳고 있다. 김모 씨가 앞서 말한 '승리와 유 대표의 공동책임' 발언과는 다르게 성매매 알선 책임을 유 전 대표에게 모두 넘기고 "그의 성관계 장면을 목격했다"는 증언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모 씨는 "(승리가 아닌) 대표 유인석이 이 일을 기획했고 지시했다"며 "나는 시키는 대로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앞선 진술과 말을 바꾼 데 대해서는 "지난번은 정확히 기억이 나지 않은 상황에서 말한 것"이라고 답변했다. 김 씨는 유 전 대표의 지시를 따른 이유에 대해 "내가 돈도 없고 힘들게 일을 했기 때문에 그에게 잘 보이고 싶었다"며, 승리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오랜 친구"라고 말했다. 또 당시 유 전 대표의 성관계 장면을 목격했다고 진술했다. 2015년 승리가 일본인 일행을 상대로 수차례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도 배달특급의 ‘100원딜’ 특급이벤트, 1분 만에 훌쩍 마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배달특급’과 ‘마켓경기’가 마련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회원 대상 이벤트가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1분 만에 마감되는 진기록을 세웠다. 10일 경기도주식회사에 따르면, ‘배달특급’이 이날 오전 10시 개시한 ‘배달특급X마켓경기 100원딜’ 이벤트가 조기 매진됐다. 이번 이벤트는 경기도주식회사가 운영하는 ‘배달특급’과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운영하는 ‘마켓경기’와 함께 마련된 행사로 친환경 농산물 및 다양한 먹거리를 선착순 100명에게 100원(배송료 포함)에 판매하는 행사다. 10일 판매된 물품은 꿀고구마 5kg 한 박스로, ‘배달특급’ 회원들의 높은 관심을 증명하며 1분 만에 모두 팔리는 기염을 토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배달특급’ 회원만을 위한 첫 번째 이벤트가 1분 만에 매진되는 성황을 이뤄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배달특급’의 성공적인 지역 안착을 물론 경기도 농식품 활성화까지 이뤄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내년 1월 28일까지 총 8회 진행되며,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 ‘배달특급’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판매 예정 상품으로는 ‘마켓경기’ 인기 품목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