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행궁 팔로우하고 지동시장 순대 먹자” 이벤트 진행

URL복사

수원시, 8월 31일까지 화성행궁 야간 개장 관람객에게 바우처 지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수원 화성행궁 야간 개장’ 관람객을 대상으로 지동시장에서 사용 가능한 바우처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이벤트는 ‘화성행궁 팔로우하고 지동시장 순대 먹자’라는 타이틀 아래 8월 31일까지 ‘화성행궁 야간 개장(수~일요일, 오후 6시~9시 30분)’을 이용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간단한 미션만 수행하면 지동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소정의 바우처(5000원)를 준다.

 

참여 방법은 페이스북 또는 인스타그램에서 ‘행궁마실(@hanggung_picnic)’을 팔로우하거나 야간 화성행궁 입장 후 ‘달빛정담’ 인증샷을 찍어 개인 SNS 게시하면 된다. 이는 궁궐 입장 후 ‘달빛정담’ 글자 옆에 달을 형상화한 조형물의 인증샷을 촬영하면 된다.

 

온라인 참여는 불가능하며, 현장에서 미션 수행 후 이벤트 부스(화성행궁 신풍루 앞)에서 바우처를 수령하면 된다.

 

바우처는 이벤트 기간 1일 500명에 선착순 지급하며 기간 내 1인 1회 사용 가능하다. 수원화성 인근에 있는 지동시장 50여 개 식당에서 8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한편, ‘화성행궁 팔로우하고 지동시장 순대 먹자’ 이벤트는 한국관광공사의 ‘2020 전통시장 연계 관광 활성화 사업’과 연계해 추진하는 이벤트로, 사업비 전액(2000만 원)을 한국관광공사에서 지원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