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팔달구 우만2동, 사례관리 위한 자문 솔루션회의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지난 31일, 수원시 팔달구 우만2동은 복잡한 문제를 겪고 있는 위기가구에 대해 솔루션 회의를 요청해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솔루션 회의는 복합적 문제가 있는 사례관리 대상 가구에 대해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해 효율적인 사례개입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다.

 

해당 위기가구는 대상자가 급격한 치매 증상으로 인지능력 저하, 식사 문제 등 돌봄이 필요한 상황이지만 보호자 부재로 인해 돌봄 공백이 지속돼 안전상 우려가 되는 문제 상황에 놓여 있는 가구였다. 우만2동 행정복지센터는 대상 가구를 지난 5월 사례관리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효율적인 사례 개입 방안을 모색하고자 수원시 휴먼서비스센터로 솔루션 회의를 요청한 것이었다.

 

이날 회의는 수원시휴먼서비스센터에서 개최됐으며 대상 가구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돌봄, 안전 등 복합적인 문제에 대해 효과적인 개입 방안을 논의했다.

 

한태정 우만2동장은 “앞으로도 위기에 직면한 가구에 대해 기관의 의견을 모아 해결 방안에 대해 논의하여 지역 주민을 위한 맞춤형 통합 서비스를 모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흰 머리를 검은머리로.. 7월의 임산물 ‘하수오’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산림청은 이달의 임산물로 두피와 머리카락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는 ‘하수오’를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하수오는 동그랗고 통통한 모양으로 고구마 여러개가 이어붙은 모습과 비슷하다. 동의보감에 따르면 강원특별자치도에서는 '은조롱', 황해도에서는 '새벽뿌리'라는 친근한 이름으로 불렸다. 하수오는 백하수오와 이름이 비슷해 많은 사람이 혼동하기도 하는데 하수오와 백하수오는 생김새가 완전 다르다. 하수오는 마디풀과의 식물로 뿌리 색이 적색이라 적하수오라 불리기도 하며 백하수오는 박주가리과의 식물로 흰색의 뿌리를 가져 백하수오라고 부른다. 하수오라는 이름은, 이것을 먹고 하얗게 센 머리카락이 까맣게 바뀌었다는 설화에서 사람들이 ‘이 식물에 어찌(何) 머리(首)가 까마귀(烏)처럼 까맣게 될 수 있단 말인가’라는 감탄에서 비롯됐다고 전해진다. 그만큼 하수오는 새치 관리와 탈모 예방에 효과가 높다. 레시틴, 아미노산, 에모딘 등의 성분은 혈액 순환을 촉진하고 두피를 튼튼하게 해 검은 머리카락을 나게 하고 무릎 통증이나 류머티즘성 관절염 예방에도 좋다. 또한 따뜻한 성질로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수용체를 활성화해 안면홍조, 신경쇠약, 수면장애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