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영통구 매탄3동, 경로당협의회 정례회의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영통구 매탄3동은 지난 23일 관내 13개소의 경로당 회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5월 경로당협의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정례회의는 4월1일 자로 경로당 운영을 재개하는 주공그린빌 5단지 경로당 회장님도 함께했다. 이 날 회의에는 △ 경로당 무더위쉼터 운영 △ 노인맞춤돌봄서비스 △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 사업 안내 등 시정 홍보사항을 안내하고 경로당 운영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형태로 진행됐다.

 

또한 모바일 시민참여 플랫폼 『새빛톡톡』에 대하여 안내하고 직접 사용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홍보 리플렛을 배부하며 경로당에 적극적인 홍보를 부탁했다.

 

김승미 매탄3동장은 “바쁘신 와중에 정례 회의에 참석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관내 어르신들이 건강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경로당 운영 및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맹견 사고 걱정 끝!”인천시, 맹견 사육허가제 본격 시행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맹견 사육허가제를 도입하여 맹견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맹견 사육허가제도는 최근 반려동물 양육 가구와 반려견 개체수가 증가하고 물림 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시민 안전 강화를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맹견의 경우 오는 10월 26일까지 맹견 사육 허가를 받아야 한다. 법에서 정한 허가 대상 맹견은 도사견,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과 그 잡종의 개가 포함된다. 맹견 소유자는 동물등록, 중성화수술, 책임보험에 가입하는 사전요건을 갖춰 인천시에 맹견 사육허가를 신청하고 기질 평가를 받아야 한다. 기질 평가는 맹견에게 ‘입마개 착용시키기’, ‘낯선 사람과 지나가기’ 등 가상의 환경에서 맹견의 공격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 12개 항목을 평가하고 사육 허가 결정을 위해 활용된다. 법에서 정한 맹견 외에도 사람이나 동물에 위해를 가하는 등 공공의 안전에 위험을 준다고 판단되는 반려견도 기질 평가를 거쳐 맹견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사육이 허가된 경우라도 개가 사람, 동물을 공격해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 경우 사육 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