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5℃
  • 구름많음강릉 27.5℃
  • 박무서울 26.2℃
  • 구름조금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5.8℃
  • 구름조금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5.8℃
  • 맑음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8.1℃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3.3℃
  • 맑음금산 24.2℃
  • 구름조금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4.9℃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흡연력 30년 이상 고위험군 "페암검진 꼭 받으세요!" 국가암검진대상에 포함돼 ‘비용 저렴’

8월부터 ‘국가암 검진사업’ 대상에 ‘폐암’ 포함 … 도내 44개 지정기관서 검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국내 암 사망률 1위인 ‘폐암’ 검진이 매일 1갑씩 30년 이상 흡연한 경력을 가진 만 54세부터 74세의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실시되고 있다.

약 11만 원의 드는 검진비 중 본인부담인 10%만 내면 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건강보험료 하위 50%에 해당하는 국민 또는 의료급여 수급권자는 무료다.

경기도는 이달부터 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등 5개 부문으로 구성됐던 ‘국가 암검진 사업’ 대상에 ‘폐암’이 포함됨에 따라 도내에 44개 검진기관을 지정했다.

검진대상은 매일 1갑씩 30년 이상의 흡연력을 가진 만 54~74세 성인으로 2년 주기로 실시되며, ‘저선량 흉부 컴퓨터단층촬영 검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검진 희망자들은 오는 2020년 말까지 폐암검진표와 신분증을 지참하고 도내 폐암검진 지정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도는 ‘폐암 발생’ 위험을 줄일 수 있도록 대상자들이 검진을 받은 후 검사결과를 토대로 금연 상담 서비스 연계를 받을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도내 44개 폐암 검진 지정기관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IN 홈페이지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는 암환자 관리 및 지원 체계 구축을 위해 경기지역암센터, 경기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 경기권역호스피스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경기지역암센터는 암예방 교육 및 홍보, 암 관련 전문인력 교육 및 지역특화사업 등을 담당하며, 경기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치료 전후의 암환자 상담, 암치료 부작용 관리, 건강증진활동, 정보제공 등의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경기권역 호스피스센터는 말기암 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경감시키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설립된 센터로 호스피스 기관 및 전문 인력을 위한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



흡연력 30년 이상 고위험군 "페암검진 꼭 받으세요!" 국가암검진대상에 포함돼 ‘비용 저렴’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국내 암 사망률 1위인 ‘폐암’ 검진이 매일 1갑씩 30년 이상 흡연한 경력을 가진 만 54세부터 74세의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실시되고 있다. 약 11만 원의 드는 검진비 중 본인부담인 10%만 내면 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건강보험료 하위 50%에 해당하는 국민 또는 의료급여 수급권자는 무료다. 경기도는 이달부터 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등 5개 부문으로 구성됐던 ‘국가 암검진 사업’ 대상에 ‘폐암’이 포함됨에 따라 도내에 44개 검진기관을 지정했다. 검진대상은 매일 1갑씩 30년 이상의 흡연력을 가진 만 54~74세 성인으로 2년 주기로 실시되며, ‘저선량 흉부 컴퓨터단층촬영 검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검진 희망자들은 오는 2020년 말까지 폐암검진표와 신분증을 지참하고 도내 폐암검진 지정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도는 ‘폐암 발생’ 위험을 줄일 수 있도록 대상자들이 검진을 받은 후 검사결과를 토대로 금연 상담 서비스 연계를 받을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도내 44개 폐암 검진 지정기관은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IN 홈페이지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는 암환자 관리 및 지원 체계

경기도, 꺼져가던 고양화훼산업특구사업의 불씨 살렸다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공판장 설치 문제로 좌초 위기에 있던 고양화훼산업특구 사업이 경기도의 노력으로 새로운 활로를 찾게 됐다. 정부가 현재 금지된 품목조합의 개발제한구역내 공판장 설치를 허가하는 내용의 제도개선을 약속했기 때문이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국무조정실과 국토교통부는 이날 이런 내용을 담은 개발제한구역법 시행령 개정안을 올 연말까지 마련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고양시와 한국화훼농협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화훼종합유통센터 건립지원 사업’ 공모결과 최종 후보지로 선정돼 국비 40억 원을 지원받았다. 화훼종합유통센터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진행하는 화훼산업 유통구조 선진화 사업의 하나로 정부는 2022년까지 수도권과 영남권, 충청권, 호남권 등 4개 거점에 유통센터를 설립할 계획이다. 화훼종합유통센터는 권역별 화훼농산물의 수집·분산 역할에 경매를 통한 도매 기능이 추가된 것이다. 화훼 소비 특성상 주 소비처인 대도시 인근에 설치해 화훼류의 수집과 분산 기능을 강화했다. 고양시와 한국화훼농협은 지난 2006년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고양시 덕양구 원당동내 개발제한구역 약 31만 4천㎡ 부지를 ‘고양화훼산업특구’로 지정 받아 운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