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시, 도심 환경 개선과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시청로 일원 간판개선 추진

시청로 26~77 일원 112개 업소 간판개선사업 추진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는 지난 21일 오후 2시 철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누구나 걷고 싶은 편안하고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시청로 일원 간판 개선사업' 전반에 대한 주민의 이해를 돕고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주민설명회에서는'시청로 일원 간판개선사업'진행 상황과 향후 추진계획, 디자인(안) 및 지원 내용 등을 설명하고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시청로 일원 간판개선사업'은 광명시의 도심 환경 개선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청로 26~77 일원 35개 동 112개 업소를 대상으로 8월 말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전문 업체에서 간판을 디자인하고 업주가 옥외광고업자를 선정하여 간판을 제작해 설치하면 민간보조사업 형식으로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시청로 일원 간판개선사업을 통하여 누구나 걷고 싶은 편하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 관내 소상공인 지원을 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문화체육관광부, ‘걸어서 대한민국 한바퀴’, 걷기여행 떠나요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사장 김장실,하 관광공사)와 함께, 걷기여행을 지역관광 대표 콘텐츠로 만들기 위해 5월 26일부터 6월 9일까지 코리아둘레길을 중심으로 ‘2023년 걷기여행주간’을 운영한다. 특히 코리아둘레길을 비롯한 전국의 500여 개의 걷기 여행길을 활성화하고자 지자체와 민간 걷기여행단체, ‘트랭글’·‘램블러’ 등 민간 아웃도어 플랫폼과 협력해 국민들이 걷기여행에 쉽게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5. 26. 걷기여행주간 선포, 남파랑길 따라 국민원정대의 걷기여행 시작 먼저 남파랑길 시작점이자 해파랑길 종점인 부산 남구 오륙도 해맞이공원에서 5월 26일, ‘걷기여행주간’ 선포식과 국민원정대 발대식을 개최한다. 사전 공모를 통해 모집한 국민원정대는 남파랑길 각 코스의 역사 현장과 한국 근현대 문학의 정취를 체험하는 5박 6일간의 걷기여행을 떠난다. 이번 여행을 통해 남파랑길을 비롯한 코리아둘레길 인근의 관광자원과 안전 실태를 점검하고, 걷기여행이 더욱 매력적인 관광자원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할 예정이다. 민간 플랫폼과 협력해 인증 이벤트, 플로깅 캠페인 등 다양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