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장안구 영화동, 피해주택 수해복구를 위해 온마음 한뜻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장안구 영화동은 지난 1일, 단체원 및 환경관리원 등과 함께 집중호우로 이재민이 발생한 침수피해 현장을 찾아가 수해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복구 활동은 오전 10시부터 2차례로 나누어 진행됐다. 오전엔 김덕녕 영화동장을 비롯한 환경관리원들이 침수된 침구류와 의류, 집기 등을 꺼내고 각종 쓰레기를 반출하는 작업을 했으며,


오후에는 박성대 주민자치회장 등 단체장과 단체원 20여 명이 합심하여 인근 지역의 침수된 이불, 장판 등을 집 밖으로 운반하는 봉사활동을 지원했다.


또한 수해 지역의 미생물 번식을 막기 위해 장안구보건소의 협조 아래 침수 가구 및 인근 지역에 소독과 방역을 실시했다.


김 영화동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구슬땀을 흘려가며 봉사해주신 단체장, 단체원, 통장님들께 감사드린다. 하루속히 복구를 마무리하고 같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당 부서와의 유기적인 협조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평화의 상징 임진각에서 남과 북에 흩어진 고려의 숨결을 만나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파주 임진각 전망대에서 ‘고려 The Corea : 남과 북, 고려 문화재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오는 13일 임진각 평화누리 대공연장에서 열릴 ‘2022 경기평화콘서트’와 연계해 기획된 행사로, 남과 북이 함께 공유하는 역사이자 한민족의 문화 원류(原流)인 고려시대의 다양한 문화재를 사진을 통해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남북 공동 발굴조사 당시 고려 궁성 등에서 출토됐던 각종 유물과 고려의 수도인 개성 유적 등은 물론, 남한과 북한 각지에 있는 고려 문화재를 기록한 300여 점의 사진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왕건릉, 만월대, 개성 남대문 등 그간 쉽게 볼 수 없었던 북한 개성의 세계문화유산과 함께, 강화·제주 항몽유적 등 남측 문화재, 고려의 미(美)와 정신세계를 엿 볼 수 있는 남북 고려 불교 문화재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이 밖에도 고려왕릉 무인석 그래픽패널을 비롯한 여러 도자기류, 용두, 다양한 형태의 기와 등도 살펴볼 수 있다. 이를 위해 2014년부터 3차례 개성 만월대 남북공동 발굴조사 사업에 참여해 문화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