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고현아이파크‘라온제나’, 취약계층에 수제 후원품 전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종합사회복지관(관장 한진)은 24일 오산고현아이파크 아파트 봉사단체인 ‘라온제나’(회장 김샛별)가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수제 후원품(수제 목욕타올, 열무김치)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수제 목욕타올 50세트, 열무김치 30개를 오산종합사회복지관에 전달하였으며, 이에 라온제나 김샛별 회장은 “주민들이 함께할 수 있는 일들이 무엇이 있는지 고민하여 매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주민들이 직접 만든 목욕타올과 시원한 열무김치가 취약계층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에 오산종합사회복지관 한진 관장은 “주민분들이 직접 나서서 지역복지를 위해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주민분들과 함께하는 오산종합사회복지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환경부, “올 여름방학은 자연과 함께”… 소백산 죽계구곡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올여름 자연에서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환경명소를 선정하여 소개해 드립니다. 에코슐랭가이드 네 번째 명소는 ‘소백산 죽계구곡’ 입니다. 소백산국립공원은 지리산, 설악산, 오대산에 이어 산악형 국립공원 가운데 네 번째로 넓은 공원입니다. 퇴계 이황이 ‘울긋불긋한 것이 꼭 비단 장막 속을 거니는 것 같고 호사스러운 잔치 자리에 왕림한 기분’이라고 묘사한 것처럼 봄이면 철쭉이 만개해 장관을 이룹니다. 소백산 초암사 코스는 계곡의 시원한 비경을 즐기고 완만한 능선을 따라 싱그러운 풍경을 담을 수 있어 여름에도 추천할 만합니다. 초암사부터 봉두암까지는 죽계계곡을 따라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걷다가 봉두암부터는 급경사로 바뀌는 코스로 진지하게 산행에 임해야 합니다. 죽계구곡의 빼어난 절경에 심취한 퇴계 이황 선생이 흐르는 물소리가 노랫소리와 같다 하여 이름을 붙였다고 하는데요. 계곡의 밑바닥이 투명하게 보이는 맑은 물과 어우러진 바위, 울창한 숲이 빼어난 곳입니다. [초암 탐방 지원센터 → 초암사 → 죽계구곡 → 봉두암 바위 → 국망봉] - 약 2시간 50분 소요(5.4㎞) - 비교적 경사가 완만하다가 봉두암부터는 급경사로 바뀌므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