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시, 2022 평화통일시민교실-제5기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 개강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광명시협의회(회장 이영희)는 2022 평화통일시민교실 제5기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를 20일 오후 6시30분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수강생 및 자문위원 6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강식을 진행했다.


제5기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는 ▶개회식 ▶내빈소개 ▶이영희 협의회장 인사 ▶박승원 광명시장 인사 ▶제5기 교육 과정 및 강사 소개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서 제1강으로 김일기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책인연구위원이 강사로 나서 ‘윤석열 정부의 대북정책과 남북관계 전망’을 주제로 강연을 실시했다. 강연 이후 질의응답 및 설문조사와 통일 사행시 작성이 이어졌고, 기념촬영을 끝으로 행사를 마무리했다.


이영희 협의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매해 진행되는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에 지역 내 각계 각층의 시민들이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 5강까지 다 수료하셔서 지역사회의 평화공감대 형성에 앞장서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했다.


한편,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는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평화와 통일에 대한 체계적인 학습을 통해 평화 담론 형성과 통일 공감 확산을 선도할 지역의 통일리더를 양성할 목적으로 매년 실시되고 있다.


한편, 평화공감 통일아카데미 2강은 오는 25일 강화도로 평화공감 통일기행으로 진행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수원시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어르신 보이스피싱·스미싱 피해 예방 돕는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가 어르신들의 보이스피싱·스미싱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어르신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을 추진한다. 행궁동 경로당협의회와 협력해 추진하는 ‘어르신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은 스마트폰을 이용한 신종해킹·보이스피싱·스미싱 등 디지털 보안에 취약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스마트폰에 보안 앱을 설치해주고, 사용 방법을 안내하는 것이다. 또 스팸 문자는 차단 설정하고, 악성 앱은 제거한다. 보이스피싱·스미싱 범죄가 의심되는 상황이 발생하면 파출소에 연계해 긴급출동을 지원한다. 행궁동 행복마을지킴이 4명과 행복마을사무원 2명이 행궁동 경로당 등 어르신들이 많이 모인 장소를 방문해 어르신들의 스마트폰 안전을 지켜주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스마트폰을 이용한 범죄가 날로 증가해 스마트폰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의 피해가 우려된다”며 “경로당과 지역주민에게 지속해서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을 홍보해 피해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2020년 8월, 행궁동행정복지센터 2층에 문을 연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원도심 등 주거 취약지역 주민들에게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한다. ▲간단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