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모란시장 철판요리 특화거리 시범 개장 완판행진, 9월 정식 오픈 앞두고 모란 불꽃 야시장 재개장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 사업을 통해 철판요리야시장, 기름거리 특화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은 경기도와 지난 10,11일 이틀간 성황리에 마친 1차 시범운영에 이어, 오는 17일 모란 상권진흥구역 철판요리 야시장 특화거리에 ‘모란 불꽃 야시장’을 재개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모란시장 상인회에 따르면 행사 첫날인 지난 10일 20개 참여 상인 중 17개 메뉴가 완판되었으며, 2일차에는 전 메뉴 완판 기록을 세웠다. 특히, 불꽃바비큐(통삼겹, 닭구이) 메뉴 등이 개시 1시간 안팎으로 모두 소진되는 등 모란불꽃시장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모란시장 상인회는 이번 상인들과 고객의 의견을 반영하여 오는 17일부터 이틀 동안 진행되는 2차 시범운영에서 재료준비, 결제편의, 청결 등을 개선해 흥행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2차 시범운영은 오는 17일부터 이틀 동안 철판요리 야시장 특화 거리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모란시장 사거리 약 200m 구간에 바비큐, 닭꼬치, 낙지호롱구이 등 20개 매대를 설치하고, 모란시장 상인 17명과 요리전문가가 함께 개발한 바비큐 요리를 판매할 예정이다.


1차 시범운영 기간에 모란 불꽃 야시장을 방문한 시민 최모(52)씨는 “코로나19 거리두기가 해제됨에 따라 오랜만에 아이들과 함께 방문한 전통시장이 활기를 되찾은 것 같아 좋다”며, “워낙 인기가 많아 한 곳밖에 방문을 못 해 아쉽지만 앞으로 자주 방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 사업은 전통시장과 주변 상권을 함께 묶어 지정하고 상권의 지속적 성장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모란상권진흥구역에는 모란시장(옛 모란가축시장), 모란종합시장, 모란전통기름시장 등 전통시장 3곳이 함께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을 받고 있다.


경기도와 경상원은 2023년까지 4년간 약 40억원(도비 20억원, 시비 20억원)의 사업비를 통해 ▲모란시장 인근 철판요리 야시장 거리 ▲모란종합시장 로스팅 랩 ▲모란전통기름시장 고소한 기름거리 특화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김용북 모란시장 상인회장은 “야시장 시범운영에 모란 장날보다 더 많은 분이 모여 놀랐다”며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모란시장의 철판요리 야시장 거리가 경기도의 대표적인 야시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길관국 경기도 사업본부장은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 주 사업인 모란 철판요리 야시장이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지역 먹거리 축제로 자리 잡을 수 있길 바란다”며, “경상원에서도 9월 본격적인 운영에 앞서 준비 과정을 함께 되돌아보고 부족한 부분은 적극적인 업무협력을 통해 보완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유튜브 시작부터 편집까지 배우고 싶다면” 1인 크리에이터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2022년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아카데미’ 수강생을 입문반, 초급반, 단기역량강화반 등 과정별로 모집한다. 1인 크리에이터는 자신이 창작한 사진, 영상 등을 인터넷에서 대중에게 제공하는 개인 창작자를 말한다. 유튜브나 아프리카TV에서 활약하는 1인 방송이 대표적인 예다. 우선 8월 1일부터 29일까지는 입문반(유튜브 처음 시작하기)과 초급반(유튜브 2배 성장하기) 3·4기를 모집하며 모집 정원은 입문반 각 35명, 초급반 각 25명 등 총 120명이다. 교육비는 무료이며, 보증금 10만 원은 수료 기준인 70% 이상 교육 이수 시 전액 환급된다. 입문반은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시작하고 싶은 도민을 위한 과정이며, 초급반은 채널 성장이 필요한 도내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위한 과정이다. 동영상 시청과 실시간 강의가 혼합된 온라인 교육으로 총 17차시에 4주간 진행된다. 8월 10일부터는 단기역량강화반(유튜브 초고속으로 마스터하기) 1~4기 수강생을 기수별 15명씩 총 60명 규모로 선착순 모집한다. 각 기수는 모바일과 피시(PC) 활용 과정으로 나뉘며 본인에게 필요한 교육과정을 선택하여 지원할 수 있고 교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