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사업 ‘문화보다 매력적인 삶의기획’

안양문화예술재단, 지역문화전문인력 청년기획자 양성프로그램 시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안양문화예술재단은 ‘2019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문화보다 매력적인 삶의 기획’의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할 청년기획자를 오는 22일까지 모집한다.

‘2019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사업’은 지역문화진흥법의 시행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지역에서 활동할 인력을 양성해, 지역 문화현장에서의 실무경험을 통해 전문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 사업이다. 부천문화재단, 안양문화예술재단, 의정부예술의전당은 경기권역 지역문화전문인력양성 지정기관으로 2월 선정되어, 지난 4월 5일 경기권역 선정기관 대표가 MOU를 체결했다. 각 기관의 대표이사들은 지방분권에 맞춰진 문화정책 사업으로 문화예술 진흥에 매개자 역할의 중요성을 공감하며, 사업의 성공적 운영을 위한 상호협력을 다시 한번 다짐했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의 지역문화전문인력 교육과정은 지역 문화현장에 실제로 투입할 수 있는 전문인력을 양성·배출하는 것을 목표로 문화기획자를 위한 이론교육, 지역현장 중심으로 한 기획실습교육, 기관 별 네트워킹 등 총 5개월간의 교육과정으로 이루어진다.

안양의 지역문화전문인력양성사업은 “문화보다 매력적인 삶의 기획”이라는 타이틀 아래 ‘나’를 위한 ‘나’부터 행복한 문화기획자를 꿈꾸는 청년기획자들과 함께할 예정이다. ‘청년문화기획자’로서 창업· 창직 · 취업에 대한 고민과 더불어, 행복한 삶을 위해 문화기획이 필요한지를 알아가는 문화기획의 근본을 다지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대한민국에서 현재 활동하는 문화기획자로 실무와 이론을 갖춘 최고의 멘토단이 1:1 멘토링과 담임멘토제로 참여하고, 각 분야의 최고의 전문가를 초빙하는 특강으로 문화기획의 전반을 아우르며 기본기가 튼튼한 실무형 기획자를 양성할 계획이다.

수료시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수료증 발급, 국제교류과정 참여기회 및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자 프로젝트 운영비 300만원 지급 등 교육특전도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인력거 타고 수원 행리단길 돌아볼까?"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의 힙한 관광명소로 떠오른 수원시 행궁동 카페거리, 일명 ‘행리단길’에서의 골목 여행이 더 즐거워질 전망이다. 하반기부터 인력거를 타고 예쁜 조형물이 설치된 골목길을 돌거나 역사 스토리가 있는 왕의 골목 여행 프로그램과 공방 체험을 통해 예스러움을 듬뿍 느낄 수도 있게 된다. 수원시는 행궁동 카페거리를 대상으로 한 ‘인싸 행리단 1st 길 조성’ 사업이 경기관광공사의 2020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 육성사업으로 선정돼 1억8000만 원의 도비를 지원받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관광테마골목은 6월부터 11월까지 ▲인력거 타고 동네 한 바퀴 ▲명사와의 역사 콘서트 ▲너 이거 어디서 찍었니? 행궁동이잖아 ▲2020년 비로소 나혜석을 만나다 ▲왕의 골목 여행 나들이 ▲행리단길 디렉토리북 제작 등 6가지 사업으로 추진된다. 이번 사업으로 행궁동은 구비된 인력거와 근대 복장 및 교복을 빌려 골목을 한 바퀴 돌며 곳곳에 설치된 자그맣고 예쁜 포토존 조형물을 만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도심 속 역사문화 여행지로 업그레이드된다. 또 매월 1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역사콘서트도 열려 수원과 관련된 역사 이야기를 유명 전문가들로부터 들을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