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벌원초교 학부모들, 직접 만든 '마스크와 손 편지' 마음 담아 기탁해와

URL복사

벌원초등학교 학부모회, 수제 마스크 광주시 송정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광주시 송정동행정복지센터는 ‘벌원초등학교 학부모회’가 한 땀 한 땀 바느질로 만든 손수 만든 필터교체용 면 마스크 150매와 학교 로비에 ‘마스크 기부함’을 설치해 모은 일회용 마스크 850매, 학생들의 마음을 담은 손 편지를 지난 4일 기탁했다고 전했다.

전재현 송정동장은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다시 확산되는 상황에서 마스크를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마스크 부족으로 개인방역에 취약한 사람이 없도록 마스크가 꼭 필요한 이웃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