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대원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孝나눔 홀몸어르신 생신잔치 및 The 행복한 생일' 진행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 대원동은 대원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지난 8일 찾아가는‘孝나눔 홀몸어르신 생신잔치 및 The 행복한 생일’을 진행했다고 9일 전했다.


‘孝나눔 홀몸어르신 생신잔치 및 The 행복한 생일’은 대원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 중 하나로 관내 저소득 홀몸어르신 및 가정위탁아동을 대상으로 매월 생일이 도래하는 가정에 방문해 생일잔치를 진행하는 사업이다.


이날 6월 생신을 맞이한 홀몸어르신 3명의 가정을 방문해 협의체 기금으로 준비한 건강보조식품과 케이크를 전달했다.


강래출 대원동장은 “가정을 방문해 안부를 묻고 생신을 축하해드려야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부득이하게 약식으로 케이크와 선물을 전달해 아쉬움이 남는다.”며 “지역에 소외된 이웃을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김인환 공동위원장은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건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이웃사랑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