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어르신 한 분의 인생은 도서관 하나와도 같아" 서철모 화성시장

URL복사

- "웃어른을 공경해야 우리 사회 좋은 사회"
- 10월 2일 '노인의 날', 사회의 버팀목 되어주신 어르신께 감사와 존경 전해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서철모 화성시장이 2일 '노인의 날'을 맞이하여 "어르신이 존중받아야 사회가 건강하다"고 힘주어 말했다.

 

서철모 시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노인의 날은 웃어른을 공경하고 부모님께 효도하는 사상을 북돋으며, 전통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켜온 어르신들의 노고와 공로를 되새기자는 의미의 기념일"이라고 규정하며, "어르신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공경의식을 높이기 위해 매년 10월 2일 노인의 날을 국가기념일로, 10월을 '경로의 달'로 지정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서 시장은 "삶의 희로애락이 만든 나이테 같은 주름이 깊을수록 삶의 지혜와 경륜이 깊어진다"면서 "'어르신 한 분의 인생이 도서관 하나와 같다'는 말도 같은 맥락"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리 사회의 버팀목이 되어주신 어르신들께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며, "여러분 모두 '노인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 보내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서철모 시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를 개최하기 어려워, 2019년 '노인의 날' 기념식 사진을 대신 올립니다"라고 아쉬워했다.


한편 '노인의 날'은 1997년 처음 보건복지부에서 법정기념일로 제정했으나, '국군의 날'과 겹침에 따라 그 다음날인 10월 2일을 기념일로 정했다.

 

우리나라는 이미 고령화사회에 진입했고 초고령화사회를 앞두고 있는 만큼, 노인 부양문제와 세대간 갈등 문제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 이 기념일의 의미는 점차 커지고 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한창 뜨는데 이게 왠일.. '갯마을 차차차' 김선호? 전 여친의 느닷없는 폭로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신민아와 알콩달콩 호흡을 맞추며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던 배우 김선호가 최근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K 모 배우라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세 배우 K 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을 작성한 A 씨는 K 배우의 전 여자친구라고 밝히며, "이별의 후유증 뿐만 아니라, 소중한 아기를 지우게 하고 혼인을 빙자해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했던 그의 인간 이하의 행동들로 인해 정신적, 신체적인 트라우마가 심한 상태"라고 주장했다. 해당 글에 따르면 A 씨는 K 배우와 2020년 초부터 만났고 그해 7월 임신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A 씨는 K 배우의 거짓 회유로 아이를 지웠으나, 아이를 지운 후 K 배우의 태도가 달라졌고 "자신의 광고 위약금이 무서워 저와 반려견까지 무책임하게 버렸다"고 덧붙였다. A 씨는 또 둘의 관계 외에도 K 배우가 자신의 작품과 그 작품에 출연한 상대 배우, 감독 등을 험담했다고 주장하며, "이렇게 글이라도 쓰지 않으면 평생 그가 제게 준 아픔 속에서 제대로 된 삶이 없을 것 같았다"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서철모 화성시장, "평생학습이야말로 '삶의 동반자' 아닐까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화성시가 19일 교육부, 국가평생교육진흥원과 함께 ‘제20차 국가평생교육정책포럼’을 개최한 가운데 서철모 화성시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보편적 학습권 보장을 위한 모델을 제시하고 평생교육이용권 전달 체계를 모색하는 중요한 자리가 되었다"고 평가했다. 먼저 서철모 시장은 페이스북에 "누구나 평생에 걸쳐 교육받는 것이 현대사회의 특징이 되면서 개인이 학습의 주체로서 학습생활을 자발적으로 관리하도록 지원하는 평생학습제도가 생겼다"며, "학교 중심의 수동적인 교육에서 능동적이고 적극적인 학습자 입장에서 교육을 바라보고 생활과 배움을 일체화시키며 삶의 질과 만족감을 높이는 제도"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정부에서는 국민의 평생학습권을 보장하기 위해 보편적 학습권, 평생학습이용권에 대한 개념을 명문화하고, 이를 구체화하기 위한 시행령을 마련했다"며, "우리 시도 이에 발맞춰 '화성시 온국민평생장학금사업'을 통해 미래형 평생학습도시 구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특히 서 시장은 "온국민평생장학금처럼 누구나 즐겁게 평생학습을 누릴 수 있는 제도가 널리 전파되어 국민의 평생학습권이 보장되는 사회가 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강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