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시 하안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성화사업 5060 중장년 여성의 정서회복 지원 프로젝트‘내 생애 멋진 날!’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 하안3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8일 하안3동 행정복지센터에서 5060 중장년 여성의 정서회복 지원 프로젝트 ‘내 생애 멋진날!’ 6회기 수업을 시작했다.


‘내 생애 멋진 날!’ 프로젝트는 오랜기간 가정을 위해 많이 애쓰며 살아온 중장년 여성의 우울감이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음에 주목하고, 마음건강을 챙김은 물론 앞으로 더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응원하는 마음으로 마련됐다.


이 프로젝트는 사진 및 영화를 매개로 개인의 삶을 객관적으로 탐색하고 재설계 해보는 등 총 6회에 걸쳐 진행된다. 또한 6회기 프로젝트를 마친 참여자들을 위해 인생사진을 찍어 액자로 남기는 사진관 나들이도 계획하고 있다.


이날 참여자 중 한 명은 “바쁘게 살다보니 내 자신을 돌아볼 여유도 방법도 몰랐는데 새로운 활력을 얻는 기회가 될 것 같아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하안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최인선 위원장은 “중장년여성들의 삶을 응원하며 이번 프로그램이 앞으로 원하는 삶을 살아가는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유숙 하안3동장은 ”평균수명이 높아짐에 따라 고민과 초조함이 늘어나는 인생 중장년에 평소에 소홀했던 개인의 건강, 관계맺기 등을 새롭게 바라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또한 앞으로도 다양한 세대들이 좀 더 나은 삶을 계획하고 살아가는데 필요한 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한창 뜨는데 이게 왠일.. '갯마을 차차차' 김선호? 전 여친의 느닷없는 폭로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신민아와 알콩달콩 호흡을 맞추며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던 배우 김선호가 최근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K 모 배우라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세 배우 K 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을 작성한 A 씨는 K 배우의 전 여자친구라고 밝히며, "이별의 후유증 뿐만 아니라, 소중한 아기를 지우게 하고 혼인을 빙자해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했던 그의 인간 이하의 행동들로 인해 정신적, 신체적인 트라우마가 심한 상태"라고 주장했다. 해당 글에 따르면 A 씨는 K 배우와 2020년 초부터 만났고 그해 7월 임신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A 씨는 K 배우의 거짓 회유로 아이를 지웠으나, 아이를 지운 후 K 배우의 태도가 달라졌고 "자신의 광고 위약금이 무서워 저와 반려견까지 무책임하게 버렸다"고 덧붙였다. A 씨는 또 둘의 관계 외에도 K 배우가 자신의 작품과 그 작품에 출연한 상대 배우, 감독 등을 험담했다고 주장하며, "이렇게 글이라도 쓰지 않으면 평생 그가 제게 준 아픔 속에서 제대로 된 삶이 없을 것 같았다"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주왕산국립공원에서 “숲 멍”하세요!!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국립공원공단 주왕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설정욱)는 가을 단풍철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심신에 힐링의 장을 제공하고자 “숲 속 나만의 휴식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알려왔다. 이번 프로그램은 “국립공원 안전분야형 ESG 경영”의 일환으로 “㈜ 한국수력원자력 청송양수발전소”(이하 청송양수발전소)와 협업을 통해 운영한다. 청송양수발전소는 지역사회에서의 역할 확대에 공감하여 금2,000,000원(금이백만원) 상당의 탐방객 안전 휴대용 의자를 제작 · 기부했다. “숲 속 나만의 휴식처”는 주왕산국립공원 내 3개소(상의탐방안내소, 학소대 쉼터, 절골분소)에서 운영 중이며, 기본 연락처만 기입 후 자유롭게 휴대용 의자를 대여하여 사용 후 반납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탐방거리두기로 인해 공원 내 쉼터 폐쇄로 탐방객 휴식 공간이 부족한 가운데 풀 숲 등에 앉게 되면 진드기 매개체 감염병에 걸릴 확률이 높은데 이를 예방 할 수 있다. 이대진 주왕산국립공원사무소 탐방시설과장은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안전 프로그램으로 국민들께 안전한 휴식과 치유의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