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1 예비문화도시오산 '이음시민자치회' 신규 분과형성 워크숍 성료

URL복사

시민주도 문화도시 실현과 지속가능한 거버넌스 형성을 위한 신규 분과형성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는 오산시이음문화도시센터에서 지난 9월 9일 온라인 Zoom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도시 오산의 거버넌스 기구인 [이음시민자치회]의 신규 이음시민위원(2기)을 대상으로 신규 분과형성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음시민자치회] 신규 이음시민위원은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19일까지 문화도시 시민으로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인 [이음문화학교 - 이음새싹] 프로그램을 네 차례의 강의를 통해 수료하였다. 이를 통해 문화도시 사업에 대한 시민의 이해를 바탕으로 지난 9월 9일에 신규 분과형성 워크숍을 진행하였고, 시민 스스로 6개의 분과를 형성하였다.


첫 번째 분과는 민요, 무용, 통기타공연, 시낭송 등 오산 공연문화 활성화를 도모하는‘이음소통예술분과’, 두 번째는 오산천 등 자연 보존, 마을 정원 가꾸기 등을 논의하는 ‘환경보존분과’, 세 번째는 건강한 삶과 건강한 도시를 위한 치유의 방법을 모색하는 ‘시민건강치유분과’, 네 번째는 오산의 다양한 관광자원 발굴과 오산투어일정 등을 모색하는 ‘오산관광분과’, 다섯 번째는 서예, 다도, 전통음식 등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을 위한 ‘전통문화분과’, 마지막 여섯 번째는 오산의 다양한 문화를 미디어 콘텐츠로 담아내는 ‘미디어콘텐츠분과’이다.


워크숍에 참여한 시민위원은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사람들 중에는 행정업무를 원활하게하기 힘든 사람들이 있다. 행정적 턱을 낮추어 시민 누구나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통로를 만들어 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또다른 시민위원은 “문화도시 선정이 최종 목적이라면, 객관적인 시각에서 문화 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는 도시임을 강조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분과모임이 자칫 단순 복지 차원으로 오인될 수 있는 활동은 아닌지 좀 더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라며 말했다.


본 워크숍을 통해 형성된 신규 분과는, 추후 여러 차례의 분과모임을 진행하여 문화도시 형성을 위한 다양한 시민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발전·보완하는 과정을 통해 시민의 의사결정 능력을 함양하고 문화도시 오산의 거버넌스 형성을 위한 지속적인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앞으로도 오산이음문화도시센터는 시민 거버넌스 구축이라는 커다란 목표를 위해 점진적인 노력을 지속해나갈 계획이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경찰수업', 최고 8.2%! 뜨거운 관심 입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앙숙' 차태현과 진영의 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10일(어제) 밤 9시 30분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2회가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특히 피도 눈물도 없는 '호랑이 교관' 유동만(차태현 분)이 강선호(진영 분)에게 오리걸음 훈련을 지시하던 순간에는 분당 최고 시청률 8.2%(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했다. 어제 방송된 2회에서는 날 선 대치를 벌이던 유동만과 강선호의 숨겨진 연결고리가 드러나기 시작,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로 모두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앞서 강선호는 유도장에서 우연히 만난 오강희(정수정 분)에게 한눈에 반했고, 그녀를 따라 경찰이 되겠다는 꿈을 꾸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과거 해킹 현행범과 형사 신분으로 만났던 유동만을 경찰대 면접장에서 재회해 난관을 맞이했다. 조사 중이던 불법 도박사이트를 해킹으로 폭파시킨 강선호에게 앙금을 갖고 있던 유동만은 그에게 '넌 안 돼 인마!'라고 탈락을 선언하기도. 어제 방송에서 두 남자의 양보 없는 신경전이 계속됐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