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 광명신협 “온누리에 사랑을”통해 어려운 장애인 가정 지원 도와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은 사회적 협동조합 신협사회공헌재단에서 실시하는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에 대상자 추천으로 자립생활을 꿈꾸는 저소득 장애인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


대상자의 어머니는 “생활이 어려웠는데, 신협의 지원금을 받아 걱정없이 아들이 주간보호센터를 다닐 수 있게 되었다. 일상생활에 필요한 훈련과 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너무 감사하다. 지원금으로 아들에게 새로운 옷도 사줄 수 있어서 좋다”며 소감을 전했다.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은 신협사회공헌재단에서 신협 임직원의 자발적인 모금으로 마련한 기금을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 전달하는 사업이다. 광명신협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을 통해 지역 내 장애인 가정의 자립을 위한 지원금을 전달했다.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 김수은 성삼의 베로니카 관장은 “낮 동안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저소득 성인장애인 가정에 관심을 가져주는 광명신협과 신협사회공헌재단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광명신협 임상호이사장은 “지역의 도움이 필요한 장애인 가정을 지원해 줄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지역사회안에서 지속적으로 성인장애인의 자립을 위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