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예슬, 10살연하 남자친구 '강아지'라 불러

URL복사

한예슬, 호스트를 다룬 영화에 빗댄 ‘가로세로연구소’ 주장 반박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배우 한예슬(41)이 21일 자신의 SNS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본을 게재하며 “아니 기자님. 너무 소설이잖아요. 저랑 술 한잔 거하게 해야겠네요”라면서  ‘가세연’ 주장을 반박하고 나섰다.

앞서 21일 ‘가세연’은 ‘[충격단독] 한예슬 남자친구 정체 공개’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한예슬의 남자친구를 영화 ‘비스티 보이즈’와 비교했다.

‘비스티 보이즈’는 여성 고객을 접대하는 호스트를 다룬 영화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희 사랑을 축하해 주시고 축복해 주셔서 너무 너무 감사 드립니다”는 글과 함께 남자친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한예슬의 남자친구는 91년생 모델 출신 연극배우 류성재(31)로 알려져, 한예슬은 “제 남자친구가 저보다 10살이나 어려 제가 강아지라고 부른다”고 말한 바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