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권선구 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독거노인가구에 '주거환경 개선사업'추진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권선구 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현종태)는 지난 20일, 독거노인 가구의 건강한 주거환경 조성에 도움을 주고자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했다.


이 사업은 보장협의체 5월 월례회의에 안건으로 상정되어 주거취약 독거노인 가구에 청소 및 방역서비스를 제공하기로 결정됐다.


주거환경개선 대상 독거어르신은 “건강이 좋지 않아서 곰팡이와 쥐가 가득한 집에서 살고 있는 게 찝찝했지만 몸이 불편해 포기하고 살고 있었다”라며 “하지만 좋은 기회에 이렇게 집안 청소와 소독까지 해주니 너무 고맙다”고 말했다.


현종태 위원장은 “평동에는 오늘 찾아뵀던 어르신만큼 취약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사람이 많은 것으로 안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취약가구를 발굴하고, 이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매월 홀몸어르신 2~3가구에 찾아가는 이불빨래 서비스를 제공하는 ‘뽀송뽀송 행복 이부자리’사업을 추진하는 등 지역 내 사회복지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