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양시의회, 정덕남 의원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 감사패 받아'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정덕남 의원은 지난 15일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지구 재건축 정비사업조합(조합장 주원준)으로부터 주거환경 정비를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정덕남의원은 평소 “우문현답“의 즉 현장에 답이 있다는 투철한 사명감을 가지고 지역 사회에 다방면으로 헌신해 왔으며, 특히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누구보다 앞장서 노력했다. 이에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에서는 2천명 조합원의 마음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한 것이다.


한편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비산3동 354-10번지 소재) 재건축 정비 사업은 2012년 11월 재건축 조합설립추진위원회 설립을 시작으로 현재 사업 진행 중에 있다.


감사패를 수상한 정덕남의원은 “동안갑 지역 안양시 비례 시의원으로서 지역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건 당연한 소임인데 뜻깊은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고, 특히, 뉴타운맨션삼호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중장년 제2의 도전.. 경기도일자리재단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대표이사 제윤경)이 4060 중장년의 주체적 일거리 결정을 위해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재단 중장년일자리센터(센터장 이홍상)는 지난 12일, 22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개강했다. ‘미스터리 쇼퍼’는 고객으로 가장해 매장을 방문해 물건을 구매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해당 직원의 서비스를 평가하는 직업이다. 서비스 평가를 위해 최근 금융회사, 백화점, 병원 등에서 구인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세부 분야별로 전문성을 쌓기 좋고, 프리랜서로 활동 가능하기 때문에 ‘내 일거리는 내가 결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직무 수행을 위한 진입 장벽이 높지 않아 활동적 중장년(액티브 시니어)인 4060세대에게 은퇴 후 제2의 직업으로 인기가 많은 직종이다. 교육과정 참여자 모집 당시 115명이 지원, 50대 이상 지원자가 52% 이상을 차지하는 등 5.2: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재단은 교육과정을 통해 비대면 미스터리 쇼핑 분야 및 금융, 호텔, 외식 분야에 대해 전문 지식을 제공한다. 이론 교육 후 현장실습의 기회를 제공, 수료 후 관련 기업체 면접을 통해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