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의회

전체기사 보기

경기도의회 유상호 의원, 전곡고등학교 현장에 가다

유상호 의원, 전곡고등학교 현장 방문하여 사물함 교체 사업 논의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유상호 의원(더불어, 연천)은 27일, 연천상담소에서 연천교육지원청 재정지원팀 관계자들과 하반기 소규모교육환경개선사업 신청대상 학교에 대해 회의를 한 후 현장 확인을 위해 전곡고등학교를 방문했다. 전곡고등학교는 소규모교육환경개선사업으로 전체 학년 사물함 교체를 신청한 상태라고 했다. 전곡고등학교 교장은 “전곡고 사물함은 2010년 제작 되었는데 그동안 교체 되지 않고 사용하여 너무 낡았으며, 사물함 열쇠의 고장 등으로 학생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며, “학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전 학년 사물함 교체 사업을 진행해 달라”고 강력히 건의했다. 유상호 의원은 현장을 확인하면서 “사물함은 학생들이 무거운 책과 물건들을 정리하는 공간인데 10여 년 동안 사용하여 낡고, 나무로 된 사물함이라서 무겁고 겉모양 또한 벗겨져 교체가 시급하다”며, “전 학년이 새로운 사물함을 사용하며 쾌적한 교실 환경에서 수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교육청 관계자에게 사업 진행을 당부했다. 이에 교육청 관계자는 “사물함 교체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최대한 지원 계획을 세워 사업을 진행하겠으며, 학생들이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