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남북교류 추진 특별위원회 본격 활동 개시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남북교류 추진 특별위원회’는 10일 첫 회의를 개최하여 위원장과 부위원장을 선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경기도의회 남북교류추진 특별위원회’는 지난 4월 29일 제351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구성 결의안이 의결되어 이번 제352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21명의 위원들이 선임되었다.


이날 남북교류추진 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는 염종현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1)이 선출되었고, 부위원장으로는 김경일 의원(더불어민주당, 파주3), 김봉균 의원(더불어민주당,수원5)이 선출됐다.


위원장으로 선출된 염종현 위원장은 “열정적이고 훌륭하신 스물 한 분 위원님들과 위원회 활동을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특별위원장 직을 수행하는 동안 경기도의 남북교류 협력 사업을 점검하고 현재의 남북관계의 경색국면을 전환할 수 있는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대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염 위원장은 “중앙정부가 북핵 문제 등 구조적 제약 때문에 미처 하지 못하는 의미있는 정책들을 경기도 차원에서 제안하고 적극 추진하는 경기도의회 남북교류추진 특별위원회 활동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의회 남북교류 추진 특별위원회’의 활동기간은 2021년 12월 7일까지 6개월간이며, 한반도의 미래를 위해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실질적인 방안을 모색하고 이끌어나갈 예정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