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사랑의 불시착’, ‘유 퀴즈 온 더 블럭’ 2021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대상·우수상 수상

URL복사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CJ ENM 과 이 2021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에서 각각 대상과 우수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은 방송통신위원회가 2009년부터 개최한 시상식으로 한 해 동안 지상파, 케이블, IPTV, 위성 등 모든 방송 매체를 통해 방송된 우수한 프로그램 등을 시상하는 국내 유일한 방송 분야 정부 시상 행사다.

2021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은 9월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tvN 드라마 이 대상을 수상하고, tvN 예능 프로그램 이 사회,문화발전 우수상을 받았다. CJ ENM은 지난 2016년 로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2017년 , 이 우수상을, 2018년 이 사회,문화발전 우수상, 가 한류확산우수상을 수상했다. 2019년에는 이 사회,문화발전TV부문 우수상, tvN이 제작역량우수상을, 작년에는 가 한류확산우수상을 받으며 올해까지 6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 최초로 대상을 수상한 은 2019년 12월부터 2020년 2월까지 방영되었으며, 최종회는 가구 평균 21.7%, 최고 24.1%로 tvN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엄청난 인기를 끌었다.(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은 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서 신드롬 적인 열풍을 일으켰다. 미국 주간지 '옵저버'를 통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드라마 시리즈와 함께 거론되며 넷플릭스 TV쇼 6위를 차지했으며, 미국 워싱턴포스트에서 '반드시 봐야 할 국제적 시리즈 추천작'으로, '포브스'에서 '2019년 최고의 한국 드라마'에 선정돼 글로벌 화제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지난 2020년에는 케이블TV 방송대상 PP 작품상 VOD부문 수상, 아시아 콘텐츠 시장을 리뷰하고 시상하는 아시아 최대 콘텐츠 시상식 AACA에서 Best Drama Series(최고의 드라마 시리즈) 부문에서 수상하며 대표적인 K-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사회,문화발전 우수상을 받은 은 2018년 방송을 시작해 tvN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으로 우뚝 섰다. 최근 3주년을 맞이한 은 꾸준히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자랑하고 고유의 작품성을 인정받으며 사랑받고 있다. 프로그램 론칭 시점과 대비했을 때 시청률 3배, 매출 8배라는 놀라운 정량적 성과를 올린 것은 물론,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서 선정한 '2019년 10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2020년 11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뽑히며 프로그램의 의미를 널리 알렸다. 뿐만 아니라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경제신문, 한국소비자포럼이 주관하는 '2021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2년 연속 올해의 프로그램 토크 부문을 수상하며 시청자와 평단으로부터 이 시대에 필요한 '따뜻한 예능'이라는 호평을 얻고 있다.

CJ ENM 관계자는 '올해로 15주년을 맞이한 tvN을 대표하는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으로 방송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 앞으로도 No.1 콘텐츠 채널로서 tvN만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즐거움과 공감, 웃음 가득한 콘텐츠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경찰수업', 최고 8.2%! 뜨거운 관심 입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앙숙' 차태현과 진영의 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10일(어제) 밤 9시 30분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2회가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특히 피도 눈물도 없는 '호랑이 교관' 유동만(차태현 분)이 강선호(진영 분)에게 오리걸음 훈련을 지시하던 순간에는 분당 최고 시청률 8.2%(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했다. 어제 방송된 2회에서는 날 선 대치를 벌이던 유동만과 강선호의 숨겨진 연결고리가 드러나기 시작,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로 모두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앞서 강선호는 유도장에서 우연히 만난 오강희(정수정 분)에게 한눈에 반했고, 그녀를 따라 경찰이 되겠다는 꿈을 꾸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과거 해킹 현행범과 형사 신분으로 만났던 유동만을 경찰대 면접장에서 재회해 난관을 맞이했다. 조사 중이던 불법 도박사이트를 해킹으로 폭파시킨 강선호에게 앙금을 갖고 있던 유동만은 그에게 '넌 안 돼 인마!'라고 탈락을 선언하기도. 어제 방송에서 두 남자의 양보 없는 신경전이 계속됐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