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양시, 코로나 19 예방접종 속도낸다.

URL복사

최대호 시장, 첫 접종 어르신 안내하며 접종 도와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안양시의 코로나19 백신접종이 더욱 속도를 내게 됐다.


안양시가 15일 안양아트센터를 지역의 두 번째 코로나19 지역예방접종센터로 추가 개소해 접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안양체육관 지역예방접종센터는 이달 1일 개소해 운영되고 있다.


오는 20일까지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이 75세 이상(1946년 12월 31일 이전 출생) 접종희망자 중 고령자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 백신접종은 예약제로 운영된다. 반드시 통보받은 날짜에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야만 백신을 맞을 수 있다. 예약일이 아닌 날에는 접종이 안 된다.


접종일자를 파악하지 못한 어르신이나 가족 및 주변인은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보건소에 문의하면 예약 날짜를 확인할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양아트센터 지역예방접종센터의 접종 첫날인 15일 현장을 방문해 접종 어르신들을 도왔다.


1시간 전부터 기다리신 홍경성(78세)·김규수(88세) 어르신의 긴장하신 마음을 풀어드리며, 산원확인에서부터 문진표 작성, 예진, 접종, 전산입력, 이상반응 모니터링 등 예방접종 전 과정을 어르신들과 함께했다.


아울러 시는 접종을 마친 독거어르신들의 경우 특별히 돌보는 가족이 없을 것에 대비해, 3일 동안 유선 또는 방문을 통해 이상유무를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15일 안양아트센터에서 접종을 받을 인원은 약 680명이며, 총 2,925명의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시설 이용 및 종사자가 이 곳에서 접종을 받게 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오늘로써 착실히 준비해왔던 지역예방접종센터 2개소가 모두 접종을 시작했다며, 안전하고 신속하게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진행될 수 있도록 꼼꼼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일 개소한 동안 지역예방접종센터에서는 15일 기준 총 6.432명이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상태다.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접종을 두 차례 받아 오는 22일부터는 1차 접종자를 대상으로 2차 접종이 시작된다.


최 시장은 앞서 14일 코로나19의 최 일선이라 할 만안과 동안 양 보건소와 안양체육관 지역예방접종센터를 두루 찾아 노고를 격려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중장년 제2의 도전.. 경기도일자리재단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대표이사 제윤경)이 4060 중장년의 주체적 일거리 결정을 위해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재단 중장년일자리센터(센터장 이홍상)는 지난 12일, 22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개강했다. ‘미스터리 쇼퍼’는 고객으로 가장해 매장을 방문해 물건을 구매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해당 직원의 서비스를 평가하는 직업이다. 서비스 평가를 위해 최근 금융회사, 백화점, 병원 등에서 구인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세부 분야별로 전문성을 쌓기 좋고, 프리랜서로 활동 가능하기 때문에 ‘내 일거리는 내가 결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직무 수행을 위한 진입 장벽이 높지 않아 활동적 중장년(액티브 시니어)인 4060세대에게 은퇴 후 제2의 직업으로 인기가 많은 직종이다. 교육과정 참여자 모집 당시 115명이 지원, 50대 이상 지원자가 52% 이상을 차지하는 등 5.2: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재단은 교육과정을 통해 비대면 미스터리 쇼핑 분야 및 금융, 호텔, 외식 분야에 대해 전문 지식을 제공한다. 이론 교육 후 현장실습의 기회를 제공, 수료 후 관련 기업체 면접을 통해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