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서정희 “언니들이랑 살고 싶어” vs 혜은이 “너 오지 마” 무슨 일이?

URL복사

서정희, 핑크빛 소식 예감? “내 이상형은 아티스트”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 가수 혜은이의 카리스마 폭발! 서정희를 위한 노래 원포인트 레슨

이날 방송에서는 언니들보다 더 센 막내 서정희와 함께한 에너지 넘치는 하루가 공개된다.

 

어릴 때부터 혜은이의 열렬한 팬이었다는 서정희는 '오늘 혜은이 언니한테 노래 배우고 갈 거다'라며 노래에 대한 욕심을 보였다.

 

이어 애창곡으로 가수 정미조의 명곡 '개여울'을 꼽은 서정희는 혜은이 앞에서 직접 노래를 부르며 평가를 부탁했다.

 

이때 서정희는 본인 노래의 흥을 돋우기 위한 비장의 악기까지 공개. 언니들에게 반주에 맞춰 악기를 흔들어(?) 줄 것을 요구했다.

 

언니들의 지원까지 받으며 라이브를 마친 서정희에게 혜은이는 사심이라곤 들어가지 않은 냉정한 평가를 했다. 뿐만 아니라 직접 노래 시범을 보이며 원포인트 레슨을 이어갔다고 한다. 과연 가수 혜은이가 평가한 서정희의 노래는?

● 혜은이, 서정희와 같이 살기 거부한 사연?

창원에서 만나 남해 하우스로 이동한 자매들과 서정희. 평소 인테리어에 관심 많기로 유명한 서정희답게 남해 하우스의 인테리에도 관심을 보였다.

 

그리곤 당장 바꿀 수 있는 인테리어인 소품을 만들기로 했다. 손으로 하는 건 다 잘하는 서정희는 요리하는 김영란 제외 소문난 똥손인 박원숙, 혜은이 두 언니들과 함께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위한 트리와 리스를 만들기에 돌입했다.

 

서정희는 본인 말을 듣고 열심히 따라하는 언니들 옆에서 적절한 칭찬과 지적을 섞어가며 능숙한 조련술로 언니들의 똥손 탈출을 도왔다.

 

이때 원래도 인테리어에 무한 관심을 보이던 큰언니 박원숙은 서정희와 함께하는 시간에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인 반면 혜은이는 점점 지쳐가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언니들과의 시간에 행복을 느낀 서정희는 '남해 내려와서 살고 싶다'고 고백했지만 혜은이는 '너 여기 오지마'라는 반전 반응을 보였다.

 

혜은이가 이런 반응을 보인 데는 서정희의 남해 생활 계획 때문이라고 하는데. 혜은이를 정색하게 만든 서정희의 함께 살기 계획은 무엇일지?

● 서정희 '남자친구 만들어 오겠다' 돌발 선언

한편 이혼 7년 차인 서정희가 이혼 전후의 행복함에 대해 언급했다. 서정희는 '결혼 생활할 땐 부엌만이 내 공간이었는데, 지금은 집 입구부터 내 공간'이라며 '요즘엔 나만 위해 산다'고 혼자 사는 기쁨을 고백했다.

 

책도 쓰고 취미 생활도 하며 혼자만의 시간을 알뜰하게 쓰는 서정희. 내심 서정희를 걱정했던 박원숙은 '일부러 활발하게 하나 걱정했는데 너무 좋다'며 언니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서정희는 '애들도 다 컸고 연애만 하면 된다' '금방 남자친구 만들어 오겠다'고 해 언니들을 놀라게 했다는데.

반가운 회원 서정희의 혼자 사는 기쁨은 무엇일지. 오는 12월 9일(수) 밤 10시 40분 KBS2에서 방송되는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