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드라마스페셜2020" 윤세아X지승현, ‘크레바스’가 궁금하다

URL복사

하이라이트 영상이 던진 궁금증 셋!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UHD KBS 드라마스페셜2020 두 번째 작품 '크레바스'가 오는 14일(토) 방송을 3일 앞두고 엑기스만 눌러 담은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했다. 장르를 불문하고 디테일한 연기로 존재감을 발휘하는 배우 윤세아와 지승현, 그리고 김형묵이 호흡을 맞춰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바. 자연스레 빠져들어 2분이 순삭 되는 하이라이트 영상을 통해 '크레바스'에 대한 궁금증을 짚어봤다.

● 1. 외로운 여자, 윤세아의 선택

잘 나가는 남편과 유학 간 아들, 모자랄 것 없이 완벽한 인생을 살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여자 수민(윤세아). 하지만 사실 더 이상 여자는 커녕 엄마도 아니라 느끼고 있다. 그런 그녀 앞에 아내를 잃고 괴로워하는 남자 상현(지승현)이 나타난다. 갓난 딸 앞에서 '미안해. 아빠가 엄마 몫까지 다 해줄게'라며 흐느끼는 상현에게 수민은 연민을 느낀다. 문제는 끊임없이 자신을 필요로 하는 그에게 연민 이상의 감정을 느끼기 시작한다는 것. '내가 다 망쳤어'라며 무너진 상현에게 '내가 있을게'라며 잘못된 관계에 빠져든 그녀의 선택이 어떤 파란을 불어올지 궁금해진다.

● 2. 경계에 선 세 남녀 윤세아-지승현-김형묵의 아슬아슬한 관계

하이라이트 영상에 담긴 세 남녀, 수민과 상현 그리고 수민의 남편 진우(김형묵)의 아슬아슬한 관계 역시 호기심을 자극하는 대목이다. 아내가 음주운전으로 사망 후, 진우의 도움으로 서울에 정착한 상현, 그에게 마음을 빼앗긴 수민, 그리고 아내에게 남자가 생겼다고 의심하기 시작한 진우까지. 세 남녀가 얽혀 있기 대문. 하지만 '내가 마누라 말은 못 믿고 살아도 네 말은 믿고 살잖냐'며 술잔을 기울이는 진우는 아직 수민의 남자가 상현임을 알지 못하는 듯 보인다. 과연 세 남녀의 아슬아슬한 관계는 언제, 어떻게 밝혀지게 될까.

● 3. '크레바스'의 의미

제목인 '크레바스'는 빙하가 갈라져서 생긴 좁고 깊은 틈, 빙하의 움직임으로 인한 균열이란 의미를 가졌다. 이는 수민과 상현이 삶의 결핍을 채우려 빠져드는 잘못된 관계를 뜻한다. 하이라이트 영상만 봐도, 어딘지 평범한 멜로드라마와 같지 않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빙하처럼 차가운 푸른 색감과 아슬아슬한 세 남녀의 관계는 지난 6일(금) 진행된 '드라마스페셜 2020' 기자 간담회에서 ''크레바스'는 멜로 스릴러다'라던 유관모 PD의 전언을 떠올리게 한다. 피해가는 것도, 생존하는 것도 어렵다고 알려진 '크레바스', '살아 있는 게 더 끔찍하대. 저기 빠지면 말이야'라는 수민의 대사가 의미심장하게 다가오는 이유다.

UHD KBS 드라마스페셜 2020 두 번째 작품 '크레바스'는 오는 14일 토요일 밤 10시 3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졸피뎀' 일본 반입.. SM의 얼굴, 보아까지?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SM엔터테인먼트의 이사 겸 보아가 졸피뎀 불법 반입 논란에 휩싸였다. 앞서 보아는 자신의 소속사인 SM엔터테인트먼트 일본 지사 직원을 통해 해외에서 처방받은 졸피뎀 등 향정신성의약품을 국내 직원 명의로 반입하려다가 적발돼 검찰 조사를 받았다. 이에 대해 보아 측은 지난 17일 S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팬 여러분은 물론,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사과하면서도 "이번 일은 불법적으로 반입하려던 것이 아니라 해외지사의 직원의 무지에 의한 실수로 정식 수입통관 절차 없이 의약품을 우편물로 배송해 발생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SM엔터는 "보아는 최근 건강검진 결과, 성장 호르몬 저하로 인해 충분한 수면이 필요하다는 의사의 소견을 받아, 의사의 권유로 처방받은 수면제를 복용했다"며, "그러나 어지러움과 구토 등 소화 장애 등의 부작용이 심하게 나타났고, 이러한 안 좋은 상황에 대해 해당 직원과 이야기를 나눈 바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에 직원은 과거 미국 진출 시 단기간에 일본과 미국을 오가며 시차 부적응으로 인한 수면 장애로 보아가 일본에서 처방받았던 약품에 대해 부작용이 없었던 것을 떠올렸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도, 성인 발달장애인 위한 ‘평생교육지원센터 시범사업’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내년부터 3년 동안 총 40억 원을 투입해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발달장애인은 사회 적응기술 등 지속적인 평생 교육이 필요하지만 학교를 졸업한 이후에는 배움이나 사회활동 참여 기회가 단절된 채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대부분이다. 이로 인해 가족 부담이 증가하고, 동반 자살 등의 사회문제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이런 문제 해결을 위해 경기도는 구리시, 시흥시, 의정부시 등 3개 시,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와 협력해 성인 발달장애인이 언제 어디서나 교육받을 수 있는 평생학습 지원 체계를 구축한다. 지원 체계는 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가 도 전체 발달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 프로그램 등을 발굴하고 각 시군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에서 실제 평생교육에 필요한 서비스를 시행하는 방식이다. 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 역할은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에서 맡게 되며 ▲관계기관 협력체계 구축 ▲교육 프로그램 발굴·보급 ▲전문 인력 양성, 교육 ▲평생교육 정보 수집, 제공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인식개선, 홍보 사업을 진행한다. 시군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역할은 각 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