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이효춘! 연하에게 인기 폭발? “연하들이 나를 귀여워 해”

URL복사

이효춘! 연하에게 인기 폭발? “연하들이 나를 귀여워 해”
막내 영란이 모시기에 나선 언니들, 이유는?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위로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 이효춘, '연하한테 인기 폭발' 자유로운 연애사 공개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배우 이효춘, 이정훈과 함께하는 하루가 공개된다. 바다에서 직접 저녁거리를 가득 구해 집으로 돌아온 식구들. 이정훈은 집에 도착해 쉴 틈 없이 움직이며 누나들을 위한 저녁 준비에 들어갔다. 머슴(?) 이정훈이 저녁을 준비하는 동안 누나들은 큰언니 박원숙의 지시에 따라 아침에 완성 못한 마늘장아찌를 만들었다. 마늘장아찌를 만들며 자매들은 이효춘에게 연애 관련 질문을 쏟아냈다. 이효춘은 '어렸을 때부터 연상보다 연하에게 인기가 많았다'며 '연하남이 날 귀엽게 본다'고 말했다. 이어 나이 차이에 관해서도 '나이가 무슨 상관이냐'며 자유로운 연애관을 공개했는데. 들을수록 놀라운 이효춘의 연애사는 무엇일지?

● 금지옥엽 영란이 모시기에 나선 언니들, 이유는?

한편 촬영 차 서울에 갔던 막내 김영란이 팔을 다쳐서 온 상황. 언니들은 팔을 못 쓰는 김영란을 위해 부지런히 움직였다. 먼저 혜은이는 마늘장아찌를 만드는 동안 필요한 게 생기면 제일 먼저 움직였다. 이에 김영란은 '내가 해야 될 일인데 미안해'라며 혜은이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후에도 혜은이는 김영란이 주방에만 나타나면 '뭐 해줄까?'라며 세심하게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문숙도 잘 시간이 되자 김영란의 세안을 도와줬다. 한 손으로 세안하는 김영란을 옆에서 지켜보던 문숙은 2년 전 드라마 촬영 중 무릎 골절 사고를 떠올리며 동생의 아픔에 공감과 위로를 전했다. 김영란은 인터뷰에서 '언니들이 가족같이 걱정하고 토닥여준다'며 온종일 챙겨준 언니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고.

피를 나눈 가족보다 더 끈끈해진 남해 자매들의 이야기!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9월 16일(수) 밤 10시 45분 KBS2에서 방송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던 배우 강지환, 3심에서 반전 국면 맞나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의 준강간 및 준강제추행 혐의와 관련해 새로운 증거들이 나타나며 반전 국면을 맞이해 네티즌의 관심을 끌고 있다. 여성 스태프를 성폭행, 성추행한 혐의로 2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이 판결에 불복하고 상고했다. 지난 18일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를 통해 강지환 측 법률대리인은 강지환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피해자 A 씨에게서 강지환의 정액과 쿠퍼액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 피해자 B 씨의 속옷 속 생리대에서 강지환의 DNA가 발견되기는 했으나, 이는 B 씨가 강지환의 집에서 샤워 후 그의 의류와 물건을 사용하는 과정에서 옮겨진 것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재판 과정에서 증거로 제출된 강지환의 집 CCTV 영상에 따르면 A 씨와 B 씨는 술에 취한 강지환을 방으로 옮긴 후 하의는 속옷 차림으로 그의 집을 구경했다. 이어 강지환이 퇴사한 피해자들을 위해 마련한 전별금 봉투를 확인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이와 함께 피해자들이 지인들과 ‘집이 X쩔어’ ‘낮술 오짐다’ ‘이거 진짜면 기사감이야’ 등의 메시지를 나눈 내용도 공개됐다. 그러나 CCTV와 피해자들의 메시지 내용, 강지환 측의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