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20 한국인의 노래, 2020년 한국인이 사랑하는 노래 100곡은?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KBS 쿨FM 에서 9월 3일 방송의 날을 맞아 2020년 한국인들이 사랑한 노래 100곡을 선정해 발표한다. 선정된 팝과 가요 100곡은 각각 아침 9시 "이현우의 음악앨범"과 저녁 6시 "사랑하기 좋은 날 이금희입니다"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당일 방송에는 싹쓰리의 유두래곤, 영탁, 015B의 장호일, 폴킴 등 100곡 안에 이름을 올린 가수들의 소감이 담길 예정이다.

이번 특집에서는 2020년 한국인이 사랑하는 팝 50곡, 가요 50곡을 선정하여 총 100곡을 발표한다.

선정된 팝 50곡 가운데는 아바, 비틀즈, 퀸 등의 전통의 명곡들이 포함되어 있어, 여전히 쿨FM 청취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시아, 숀 멘데스, 빌리 아일리시 등 최근 부상한 팝스타들의 노래들도 널리 사랑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화, 애니메이션, 광고 등을 통해 익숙해진 노래들도 많은 지지를 받았다.

선정된 가요 50곡은 트로트 열풍과 뉴트로 붐을 반영한 올해 2020년 이슈 노래들, 꾸준히 사랑받는 스테디 명곡뿐 아니라, 1990-2000년대 가요계를 이끈 그룹과 아이돌 음악들, 눈길을 끄는 신예 밴드와 보컬리스트 곡들 등이 다채롭게 선정되었다.

2020 한국인의 노래 100곡은 KBS 음악 전문 라디오 PD들과 청취자들의 추천으로 가요와 팝 총 200곡의 후보곡을 정한 뒤, 청취자 투표와 전문가 자문을 통해 최종 선정되었다. 청취자 설문조사는 지난 8월 10일부터 8월 23일까지 2주간 진행되었으며, 총 2,158명이 참여했다.

KBS 쿨FM 방송의 날 특집 "2020 한국인의 노래" 100곡은 9월 3일 목요일 오전 9시~11시와 저녁 6시~8시, 수도권 라디오 89.1MHz나 KBS 라디오 어플리케이션 ‘콩’으로 들을 수 있다.

 


관련기사

20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눈 가리고 아웅" 김호중의 수상한 뺑소니 대리출석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트로트 가수 김호중(33)이 지난 9일 밤 서울 신사동의 한 도로에서 중앙선을 침범해 마주 오던 택시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경찰출석을 매니저 A 씨에게 대리출석 시켰다는 사실마저 알려져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이 사고 이후 김호중 소속사 관계자는 자신이 차를 운전했다고 자수했으나, 경찰 조사결과 운전자는 가수 김호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운전자 김호중은 9일 오후 11시 40분께 사고를 낸 후 다음날 경찰출석 통보를 받았으나, 사고 17시간이 지난 후에야 경찰에 출석, 음주 측정결과 알코올 수치는 나오지 않았다. 이렇듯 뺑소니와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을 받고 있는 김호중에 대해 경찰이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교통사고 후 도주한 이유, ▼옆자리에 타고있던 동승자는 누구였으며, 왜 운전을 말리지 않았나, ▼매니저가 김호중의 옷까지 바꿔입고 대신 자수를 한 경위 ▼2억의 고가의 신차에 블랙박스 메모리카드가 없다고 한 사실 등의 조사에 집중적으로 추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김호중이 경찰의 출석통보를 받고도 사고 17시간이 지나서야 출석한 것은 음주운전의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게 경찰 입장이다. 또

중년·신중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