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도도솔솔라라솔' 자유 영혼의 ‘반전남’, 이재욱 첫 스틸 공개!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도도솔솔라라솔’ 이재욱이 반전 있는 남자 ‘선우준’으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오는 8월 26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측은 지난 30일, 시크하지만 따뜻한 선우준에 완벽 몰입한 이재욱의 첫 스틸을 공개하며 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도도솔솔라라솔’은 에너제틱 피아니스트 구라라(고아라 분)와 알바력 만렙 선우준(이재욱 분)의 반짝반짝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안고 작은 시골 마을 피아노학원 라라랜드에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가 달콤한 설렘과 함께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연기 변신을 예고한 고아라와 대세 배우 이재욱의 흥미로운 만남은 방송 전부터 화제를 불러 모으고 있다.

 

여기에 ‘최고의 이혼’을 공동 연출한 김민경 감독과 ‘내 뒤에 테리우스’, ‘쇼핑왕 루이’ 등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한 오지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섬세하면서도 감각적인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탄탄한 연기력과 훈훈한 비주얼로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재욱은 반전 매력을 지닌 ‘선우준’ 캐릭터로 또 한 번 대체 불가 존재감을 입증한다.

 

기대 속에 공개된 사진에는 ‘알바력 만렙’ 극한 청춘 선우준의 다채로운 면면이 담겼다. 보기만 해도 설레는 청량한 분위기에 한없이 진지한 시크 모먼트까지 더해지며 못 하는 게 없는 ‘만능’ 남주의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이재욱이 연기하는 ‘선우준’은 다양한 아르바이트를 섭렵하며 살아가는 자유 영혼. 언제나 타인과 거리를 두려는 무뚝뚝함은 그에게 더 다가가고 싶게 만들고, 세상사 관심 없어 보이는 무심한 표정은 더더욱 그에게 관심을 두게 한다.

 

꿈도, 희망도 없이 살아가던 그의 앞에 좌절을 모르는 ‘저 세상 텐션’의 구라라가 나타나면서 그에게도 커다란 변화가 생긴다. 달라도 너무 다른 구라라와 선우준의 다이내믹한 만남이 유쾌한 청춘 2악장을 완성한다.

거칠어 보이지만 섬세하고, 차가울 것 같지만 따뜻한 ‘반전’을 지닌 선우준에 대해 이재욱은 “상반된 매력이 공존하는 게 매력”이라며, “처음 작품을 봤을 때부터 궁금한 친구였다. 촬영할수록 마음이 여린 인물이란 걸 느낀다.

 

자신을 많이 표현하지 않아 더 마음이 쓰이고, 자꾸 궁금하게 만드는 매력이 있는 것 같다”고 캐릭터의 매력을 꼽았다. “떨리기도 하고, 부담감도 크다”고 솔직한 첫 주연 소감을 밝힌 이재욱은 “준이의 매력적인 면면을 설득력 있게 잘 전달하고 싶은 마음이다.

 

줄곧 온도가 다른 인물들을 보여드려 왔는데, 이번에도 시청자분들께 각인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부진 각오를 밝혀 이재욱이 완성할 새로운 캐릭터에 기대를 높였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은 오는 8월 26일(수)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휴가철.. 수도권·중부 '물폭탄', 남부 '찜통더위' 극과 극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본격적인 휴가철에 돌입한 2일, 수도권·중부지방에는 집중 호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남부지방은 폭염 경보가 발효되는 등 극과 극의 날씨 차이를 보이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4시를 기해 인천, 서울, 경상북도(경북북동산지·봉화평지·문경·영주), 충청북도(제천·단양·음성·충주·괴산·청주), 강원도(강원남부산지·양구평지·정선평지·홍천평지·인제평지·횡성·춘천·화천·철원·원주·영월), 서해5도, 경기도 지역에 호우경보를 발효했다. 이처럼 국지적으로 수도권·중부 지방에 내린 집중 호우로 인해 비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전날부터 이날 낮 12시까지 폭우로 인해 사망 5명, 실종 2명, 부상 4명 등의 인명피해가 보고됐다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서울 도림천에서 고립된 80대 남성 1명과 안성에서 조립식 판넬 건물이 붕괴하면서 50대 남성 1명이 사망한 데 이어 충북 제천, 충주, 음성에서 각각 사망자 1명이 잇따라 발생했다. 충북 충주 소방대원 1명을 포함해 2명이 실종됐으며 강원 횡성에서 2명, 충북 충주에서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인천 강화군에서는 이날 오전 5시 55분께 한 단독주택 지하 1층 보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