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 온라인 평생학습 이용량, 코로나19 이후 2배로 껑충

온라인 개학 및 비대면 교육수요로 교육용 동영상 콘텐츠 이용량 증가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온라인 평생학습 플랫폼 지식의 교육용 동영상 콘텐츠 이용량이 코로나19 국면이후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식의 콘텐츠 이용량은 올해 1월 133만90건, 2월 116만9,253건, 3월 191만2,771건을 기록했으며 4월은 294만4,431건으로 1·2·3월 대비 4월 조회 수가 2배에 이른다.

일평균 방문자수 또한 1월 1만7,472명, 2월 2만767명, 3월 2만4,977명, 4월에는 3만1,092명으로 꾸준히 늘어나는 추세이고 일일 방문자는 최대 4만7,970명에 달했다.

경기도는 이런 증가 이유로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교육수요의 증가를 꼽고 있다.

경기도는 앞서 지난 달 9일부터 온라인개학을 맞은 교사들의 요구로 2,600여 개가 넘는 교육용 동영상 콘텐츠를 전국 17개 시·도 390여 개 학교에 원격수업자료로 무상 제공 중이다.

또, 지역주민에게 제공하던 오프라인 평생교육 과정이 모두 중단되면서 지식 콘텐츠 사용자가 늘었다는 분석이다.

4월 한 달 간 가장 인기 있는 과정은 나의 길을 찾아서 진로 찾기로 13만6,285건의 조회 수를 기록했다.

이밖에 아동학대 신고의무자교육 하루 10분 코어운동, 건강해지는 가장 쉬운 방법 갓 오브 보컬트레이닝 드로잉 놀이터에서 나만의 캐릭터 만들기 부상 없는 건강달리기 비법 등도 조회 수 상위를 차지했다.

지식 사용자 증가에 따라 최근에는 지식 플랫폼에 대내·외 기관에서 개발한 우수 콘텐츠를 제공하고 싶다는 요청이 잇따르고 있어 한층 더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를 학습할 수 있을 것으로 도는 전망하고 있다.

 

 



이밖에도 경기도는 생활취미, 부모·부부교육 분야 온라인강사 30명을 모집해 도민이 직접 참여하고 공유할 수 있는 평생학습 생태계 조성도 추진 중이다.

경기도는 앞으로 기존 온라인 평생학습을 확장해 도에서 직접 실시하는 집합교육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평생학습포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를 통해 온·오프라인 평생학습정보를 종합적으로 안내함으로써 도민이 평생학습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힘쓸 방침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외부에서 콘텐츠 탑재 요청을 하는 것은 경기도 지식이 대표적인 평생학습 플랫폼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비대면 교육 전환을 비롯한 원격수업 시스템 확충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대두되는 이때, 지식이 평생학습 플랫폼의 표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은수미 성남시장, 대법원 파기 환송으로 '기사회생'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시장직을 잃을 위기에 몰렸던 은수미 성남시장이 9일 대법원의 원심의 형량이 잘못됐다는 파기 환송으로 기사회생했다. 대법원 2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이날 "양형에 관해 검사의 적법한 항소이유 주장이 없었음에도 원심이 1심보다 무거운 형을 선고한 것은 위법"이라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은 시장의 상고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수원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은수미 시장은 2016년 6월부터 2017년 5월까지 성남지역 조직폭력배 출신인 이 모 씨가 대표로 있는 코마트레이드측으로부터 95차례에 걸쳐 차량 편의를 불법으로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은 은 시장에게 벌금 90만원을 선고했지만 2심은 벌금을 300만원으로 높였다. 선출직 공무원은 정치자금법 위반죄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될 경우 당선이 무효가 되므로, 이번 대법원 선고에 은시장의 시장직이 달린 셈이었다. 이에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 대법원판결 직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며 "재판부에 감사하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시민들께 위로와 응원을 드리는 것에만 집중해야 할 이때, 염려를 끼친 것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