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숙영의 러브FM, 신인선, 영탁과의 파이널 매치 그 자체가 영광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SBS 러브FM(103.5MHz) '이숙영의 러브FM'에서 펼치는 ‘5월의 흥잔치’에 신인선이 출연했다. 신인선은 미스터 트롯에서 50위 안에 드는 게 목표였는데 9위나 했다면서 흥을 부르는 목소리와 삼바를 추며 라이브를 선보였고 솔직한 토크로 이숙영 디제이를 감탄시켰다.

미스터 트롯 경연 중에 영탁 씨가 자기에게 “내동생 내동생~”하며 잘해주길래 자신을 특히 애정하는구나 생각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출연한 후배들에게 다 ’동생‘ 챙기듯 잘해준 거였다며 쑥스러운 듯 웃었다. 최종경연에서 영탁과 대결을 펼쳐서 떨어졌는데도 속상하기는커녕 그저 영탁과 경연을 벌인 그 자체가 자신에겐 영광이었다고 털어놓았다.

트로트 가수(신기철)인 큰아버지를 통해 어린 시절에도 트로트를 접할 수 있었다며 큰아버지와 듀엣 음반도 내고 싶었는데 미스터 트롯 경연 중에 큰아버지께서 암으로 세상을 떠나고 말아 너무 마음 아팠다고 얘기했다.

오늘 신곡 ’신선하게‘를 녹음하러 가는 날이라면서, 이 노래가 싸이의 강남 스타일 이후 가장 흥겨운 히트곡이 될 것이라고 호언장담해 청취자들의 흥겨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숙영의 러브FM'이 펼치는 ’5월의 흥잔치‘ 26일(화)엔 트바로티 김호중이 아침 라이브와 함께 요즘 연예활동에 대한 솔직한 토크를 털어놓을 예정이다.

SBS 러브FM(103.5MHz) '이숙영의 러브FM'은 매일 아침 7시부터 9시까지 서울,경기 103.5MHz, 부산 105.7MHz로 방송되며,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 노동자가 존중받는 사회 만들어간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지난 5월 초부터 꽃뫼버들마을코오롱아파트, 동일운수 등 공동주택단지·사업장 7개소에서 경비·청소 노동자 휴게 공간·샤워 시설 개선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수원시가 2015년 시작한 ‘경비·미화 노동자 휴게시설 개선사업’은 열악한 환경에서 일하는 경비·미화 노동자의 휴식 공간을 수리해주는 것이다. 휴게시설에 도배를 하고 장판을 깔고 싱크대 등 내부시설을 수리해준다.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수원시회 불꽃봉사회’가 토목·보일러·배관·전기 공사를, ‘수원도배필름타일학원 스마일봉사회’가 도배·장판 시공을 재능기부로 지원한다. 수원시는 재료비를 지원하고 공사비 일부는 신청 기관이 부담한다. 2015년부터 2019년까지 22개 아파트·병원의 휴게 공간을 수리했다. 초반에는 공동주택을 중심으로 사업을 진행했지만, 지난해부터 병원·영세기업 등으로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경비·미화 노동자 휴게시설 개선사업’은 수원시의 노동 취약계층 지원·인권 보호사업 중 하나다. 임금체불, 부당해고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노동자의 권리 보호를 지원하는 사업도 전개하고 있다. 수원시 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는 변호사·노무사 등 전문가로 구성된 권리구제지원단을 운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