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먹거리안전관리사가 올바른 농약사용법 알려줘요"

경기도, 올해 먹거리안전관리사 100명 선발. 농농케어 추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가 올해 먹거리안전관리사 100명을 선발해 노인 등 취약농가 6천 곳을 대상으로 올바른 농약사용법 등을 안내한다.

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먹거리안전관리사 ‘농농케어’’ 사업 계획을 마련, 농산물 안전 관리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먹거리안전관리사 ‘농농케어’’는 농업인으로 구성된 ‘먹거리안전관리사’가 고령농 등 취약 농가를 방문해 올바른 농약사용법 안내, 잔류농약검사 의뢰 등의 활동을 하는 제도다.

도는 올해 4억2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농농케어 사업을 진행할 계획으로 1회 활동당 5만원의 활동비가 지급돼 농촌 일자리 창출효과도 있다.

경기도는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 먹거리안전관리사 100명을 선발, 4,316농가에 대한 농약안전성검사를 실시해 이 가운데 101건의 부적합 농산물을 찾아냈다.

먹거리안전관리사는 검사 결과 부적합 농산물에 대해 출하 연기, 폐기 등의 조치를 통해 사전적 안전 관리를 강화한다.

이해원 경기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지난해부터 농약 허용기준이 강화되어 농업인들의 올바른 농약사용 실천이 중요해졌다”며 “농농케어를 통해 농산물의 생산에서부터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 부적합 농산물 유통차단과 농가 피해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이동건·조윤희 부부 3년만에 '파경', 이혼의 이유로 과거발언 재조명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배우 이동건(41)과 조윤희(39)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이혼한 사실이 밝혀져 많은 네티즌들이 안타까움을 전하고 있다. 이동건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조윤희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28일 "좋지 못한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송구스러운 마음"이라며, "두 사람은 지난 22일 서울 가정법원에서 이혼 조정 절차를 통해 이혼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성격 차이로 서로 다른 점이 많았다. 오랜 상의 끝에 신중히 결정을 내렸다”고 전하면서 "재산 분할 등 나머지 사안에 대해서는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서로 이혼에 동의한 만큼 조용히 마무리지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두사람은 “협의 과정에서 양육권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다"며, 딸의 양육권은 조윤희가 갖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지난 2016년 KBS2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만나 연인사이로 발전한 후 임신부터 해, 이듬해 5월에 혼인신고를 했다. 드라마 속 연인이었던 두 사람은 같은 해 9월에 결혼식, 12월에 딸을 낳는 등 초스피드 결혼과 출산으로 실제 부부가 돼, 화제를 낳으며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그러나 현실은 달랐던 모양이다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6월 말까지 공모기간 연장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이달 말까지였던 ‘2021년도 예산편성을 위한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공모’의 접수 기간을 다음달 30일까지로 연장한다고 1일 밝혔다. 수원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로 ‘찾아가는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설명회’ 등 홍보활동이 취소된 상황에서 공모사업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기간 연장을 결정했다. 주민참여예산의 제안은 수원시민 누구나 가능하며, 공모 분야는 시정 참여형, 구정 참여형, 동 단위 자치계획형으로 접수한다. 시정 참여형은 시민 생활과 관련된 불편 사항 등을 해결할 수 있는 사업이고, 구정 참여형 및 동 단위 자치계획형은 주민의 불편 해소를 목표로 하는 생활밀착형 사업, 지역 특성에 맞는 주민공동사업·마을 자치공동체 사업 등이다. 제안 방법은 수원시 홈페이지(https://www.suwon.go.kr/) 오른쪽 상단에서 ‘참여’를 클릭 후 ‘수원만민광장→주민참여예산’ 페이지에서 ‘안건 올리기’로 제안하면 되고, 혹은 수원시청이나 4개 구청을 방문하여 동행정복지센터 민원실에 비치된 ‘주민참여예산 사업제안서’ 작성 후 제출하면 된다. 또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241, 수원시청 예산재정과 주민참여예산팀으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