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사랑스러운 큐피드 변신! NCT WISH, 데뷔곡 ‘WISH’ 전 세계에 쏜다!

데뷔 싱글 오늘 오후 6시 음원 발매! MV 韓∙日 2가지 버전 공개!
스페인 올로케이션, 청량한 청춘, 큐피드, 시네마틱 영상미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사랑스러운 큐피드로 변신한 NCT WISH(엔시티 위시,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오늘(28일) 데뷔곡 'WISH'로 전 세계 가요계를 겨냥한다. 

 

NCT WISH의 데뷔 싱글 'WISH'는 2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되며, 데뷔곡 'WISH'의 뮤직비디오는 한국어와 일본어 2가지 버전으로 유튜브 SMTOWN 채널에서 동시에 오픈된다. 

 

데뷔곡 'WISH'는 올드스쿨 힙합을 기반으로 한 미디엄 템포의 댄스 곡으로, 에너지 넘치는 훅과 서정적인 멜로디, 청량하면서도 감성적인 보컬은 벅찬 설렘이 느껴지며, 지금부터 시작될 새로운 미래에 'WISH'를 담아 앞으로 나아가겠다는 포부를 표현한 가사까지 NCT WISH의 당찬 출사표를 확인하기 충분하다. 

 

'WISH' 뮤직비디오에서 NCT WISH는 사랑스러운 큐피드로 변신, 아직 어설프지만 사람들의 소원과 사랑을 이뤄주고 싶은 초보 큐피드들의 이야기를 흥미롭게 담았으며, 청춘다운 청량함을 지닌 멤버들과 큐피드라는 판타지적 요소가 만나 시네마틱한 영상으로 완성되어 뜨거운 호응이 기대된다. 

 

더불어 NCT WISH는 데뷔곡 뮤직비디오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올로케이션으로 촬영, 곡에 어울리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풍경과 NCT WISH의 풋풋한 감성을 오롯이 느낄 수 있으며, 한국어와 일본어 2가지 버전으로 서로 다른 이야기를 보여줄 예정인 만큼, 역대급 스케일과 완성도 있는 영상으로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또한 NCT WISH는 오늘 오후 5시 유튜브 및 위버스 NCT WISH 채널, 틱톡 NCT 채널에서 첫 스페셜 라이브를 진행, 데뷔 소감부터 싱글 소개, 데뷔 축하 파티 등 다양한 이야기로 전 세계 팬들과 랜선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한편, NCT WISH 데뷔 싱글 'WISH'는 타이틀 곡 'WISH'와 수록곡 'Sail Away'(세일 어웨이) 2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3월 4일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사진=에스엠엔터테인먼트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유재석, 송은희 등 유명인 사칭 사기, 피해액만 1조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최근 유명인들을 사칭한 가짜 계정들이 페이스북과 유튜브 등 온라인 플랫폼에 등장하여 공공연하게 투자사기 행각을 벌이고 있다. 놀랍게도 이들은 단순한 사칭을 넘어, 딥페이크 기술을 사용하여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얼굴과 목소리를 만들어내 피해자들을 속이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연예인 송은이 씨와 유명강사 김미경 씨, 전문 투자자 존리 전 메리츠 자산운용대표 등 유명인들이 지난 3월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더이상 피해자가 나오지 않도록 온라인 피싱 예방 캠페인을 벌였으나, 투자 사기는 점점 불어나 총액이 1조원에 다다르고 있다. 코미디언이자 성공한 개인투자자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는 황현희 씨가 ‘그것이 알고 싶다’ 카메라 앞에 섰다. 얼마 전부터 SNS에 자신을 사칭하는 계정이 수도 없이 등장해 피해를 주고 있다는 것이다. 직접 영상 속 링크를 클릭하자 투자 정보를 알려주는 채팅방으로 연결됐는데, 그곳에서 ‘황현희’라고 행세하는 인물이 주식 투자를 유도했다. 투자 전문가로 유명한 금융인 존 리 씨도 비슷한 피해를 입었다. 그를 사칭한 계정이 투자를 유도하는 식으로 SNS나 동영상 플랫폼에서 사기를 치고 있는데, 이에 속은 투자

중년·신중년뉴스

유기동물 입양자에게 반려동물 보험가입 무료 지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유기동물 입양자를 대상으로 반려동물보험(펫보험) 가입을 지원한다. 23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입양동물 안심보험 지원사업을 하기로 하고 지난 22일부터 가입자 모집을 시작했다. 입양동물 안심보험 지원사업은 유기동물 입양자에게 동물보험료를 지원해 양육부담을 줄여주고 입양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해당 사업은 DB손해보험과 함께 진행하는 사업으로 마리당 약 20만 원 상당의 안심보험 가입을 무료로 지원한다. 올해는 총 1천여 마리의 유기동물을 지원할 예정이다. 입양동물 안심보험은 가입일로부터 1년 동안 상해·질병 치료비와 배상책임비를 지원해 주는 보험이다. ▲입원·통원비는 1일당 최대 20만 원 ▲수술치료비는 1회당 최대 200만 원 ▲배상책임비는 1사고당 최대 1천만 원 등을 보상해 준다. 지원 대상은 올해 1월 1일부터 도·시군 직영 또는 위탁 동물보호센터에서 입양된 개와 고양이로, 유기동물을 입양 받은 동물보호센터에서 가입 신청을 할 수 있다. 김종훈 경기도 축산동물복지국장은 “동물보험 가입비 지원을 통해 입양한 유기동물들의 질병·사고 등에 대한 도민 불안감이 해소되길 바란다”면서 “이번 사업을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