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7℃
  • 구름조금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1.6℃
  • 맑음광주 1.4℃
  • 구름많음부산 2.8℃
  • 맑음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4.6℃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 제11회 기독문화예술제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는 지난 1일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오산시기독교 연합회 주관으로 제11회 기독문화예술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독문화 예술제는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맞아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함께 하나님의 사랑을 나눈다는 목적으로 2009년부터 매년 12월에 기독교 연합회 주관으로 꾸준히 이어져오는 행사이다.

이날 JYP 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신예은 씨가 11개 소속교회 찬양단이 선보인 찬양 발표회의 사회를 보면서 참석자들 모두가 톱 탤런트와 찬양 발표 공연을 함께 관람하는 특별한 행운을 누렸다.

특히 올해 행사는 기독교 연합회에서 준비한 소년소녀가장 및 독거노인을 위한 특별 성금 3백만원을 기탁해 이번 행사를 더욱 의미 있게 했다.

민선기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 회장은 “개최 11년째 되는 기독문화 예술제는 지금까지 그 취지와 명맥을 잘 이어왔다고 생각한다”며 “함께 동참해 준 소속 교회와 오산시민 여러분께 감사를 전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또한 곽상욱 오산시장은 축사에서 “예수님은 가난하고 소외된 이웃들의 친구가 되기 위해서 오셨고 우리는 예수님의 사랑을 본받고 실천할 의무가 있다”며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는 여러 분야에서 봉사와 헌신의 모습으로 이웃 사랑의 모범을 보이고 있다”고 기독교 연합회의 활동에 대해 칭송을 아끼지 않았다.

오산시 기독교 연합회는 다양한 사업으로 지역사회 복지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심리 상담 서비스와 정신 문화 힐링 프로그램을 전개해 지역 주민을 위한 폭 넓은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자정보



신중년뉴스

더보기
오산문화예술회관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 열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오는 13일 오후 7시,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이 펼쳐 질 예정이다. 이번 오페라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문예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진행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작품성 및 대중성 등에서 검증된 민간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프로그램을 선정해 지역문예회관에 유치하는 사업이다. 오산문화예술회관은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신장 및 문화 양극화 해소를 위해 2019년 총 3개의 공연 중 마지막으로 ‘투란도트’ 공연을 계획했다. 오페라 ‘투란도트’는 ‘라보엠’ ‘토스카’ ‘나비부인’ 등으로 잘 알려진 작곡가 푸치니 최후의 작품으로 푸치니가 “이제까지의 내 오페라들은 다 버려도 좋다”고 할 만큼 자신감을 보인 그의 유작이기도 하다. ‘투란도트’는 중국의 공주 투란도트가 내는 수수께끼에 도전하는 타타르 국의 칼라프 왕자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악가 김라희, 이정원, 박혜진, 박태환 등이 출연하며 밀레니엄 심포니 오케스트라, 마에스타 오페라 합창단, 코리아 엔젤스 어린

일자리·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