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5.2℃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1.5℃
  • 구름조금대구 1.7℃
  • 흐림울산 0.5℃
  • 구름많음광주 1.7℃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0.2℃
  • 흐림제주 3.8℃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1.0℃
  • 구름조금경주시 1.3℃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오산시, 2019년 미리내일학교 성료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는 지난 11월 29일 대호중학교의 직업체험을 끝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직업체험 미리내일학교의 2019년 일정이 마무리 됐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시작된 오산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직업체험 ‘미리내일학교’는 ‘미리 내 일을 체험한다’는 의미와 ‘나의 미래를 미리 체험해보자’라는 취지로 중학교 1학년 전체 학생들이 택시와 버스를 타고 관내 다양한 현장에서 직업체험을 진행하는 오산시만의 자유학년제 프로그램이다.

올해 미리내일학교는 오산시 9개 중학교 2,396명의 1학년 학생들이 소방서 병원, 자동차 정비소 등 63개의 직업체험기관에서 진행했고 학생들의 체험을 위해 택시 316대, 버스 75대가 학생들의 안전한 수송을 담당했다.

미리내일학교가 더욱 의미가 있는 이유는 한 기관의 노력으로만 이루어지는 프로그램이 아니라는 것이다.

오산시청, 오산교육재단, 경기도화성오산교육지원청 등의 행정기관과 관내 9개 중학교 및 해당 학교 진로진학상담교사, 차량지원을 위한 4개 택시조합, 안전한 교통지도를 위한 오산시모범운전자회, 63개 직업체험기관 직업인 멘토와 사전·사후 수업 및 직업체험 인솔을 담당하는 학부모 진로코치 등 각자의 자리에서 모두가 오산시 학생들의 꿈 찾기를 위해 노력해 전국 최고의 자유학년제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을 수 있었다.

학생들은“직업체험 현장에서 눈으로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이 즐거웠고 멘토에게 궁금증도 물어보면서 진로와 직업에 대해 현실감 있게 이해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나누었다.

기자정보



신중년뉴스

더보기
오산문화예술회관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 열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오는 13일 오후 7시,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이 펼쳐 질 예정이다. 이번 오페라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문예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진행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작품성 및 대중성 등에서 검증된 민간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프로그램을 선정해 지역문예회관에 유치하는 사업이다. 오산문화예술회관은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신장 및 문화 양극화 해소를 위해 2019년 총 3개의 공연 중 마지막으로 ‘투란도트’ 공연을 계획했다. 오페라 ‘투란도트’는 ‘라보엠’ ‘토스카’ ‘나비부인’ 등으로 잘 알려진 작곡가 푸치니 최후의 작품으로 푸치니가 “이제까지의 내 오페라들은 다 버려도 좋다”고 할 만큼 자신감을 보인 그의 유작이기도 하다. ‘투란도트’는 중국의 공주 투란도트가 내는 수수께끼에 도전하는 타타르 국의 칼라프 왕자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악가 김라희, 이정원, 박혜진, 박태환 등이 출연하며 밀레니엄 심포니 오케스트라, 마에스타 오페라 합창단, 코리아 엔젤스 어린

일자리·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