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슈퍼콘서트 in 인천" 트와이스부터 첸, NCT드림까지 총 10팀 최종 라인업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SBS 인기가요 슈퍼콘서트 in 인천’의 최종 라인업이 완성됐다.

지난 26일 ‘SBS 인기가요 슈퍼콘서트 in 인천’ 제작진은 이번 콘서트에 첸(EXO)과 NCT드림이 합류한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SBS 인기가요 슈퍼콘서트 in 인천’에는 트와이스, 엔플라잉, 더보이즈, AB6IX, 네이처, 청하, 아스트로, CIX, 첸, NCT드림까지 총 10팀의 K-POP 스타들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다. 진행은 SBS 장예원 아나운서가 맡으며, 당일 스페셜 MC가 공개될 예정이다.

오는 10월 6일 개최되는 ‘SBS 슈퍼 콘서트’는 대한민국의 대표 문화 콘텐츠인 K-POP과 IT 기술 5G를 접목해 주목된다. 콘서트가 열리는 인천 아시아드 주 경기장에는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5G VR 라이브’ 체험관이 설치된다. 체험관에서는 공연 전 가수들의 카메라 리허설 실황을 5G망을 통해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에 팬들이 좋아하는 가수들의 모습을 바로 눈앞에서 VR로 만나는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체험관에는 SBS와 KY 엔터테인먼트가 공동 개발한 VR 노래방 ‘부르존’과 서울예대 VR 전공 학생들의 작품도 전시된다. 과기부와 전파진흥협회, KT 지원으로 이뤄진 이번 프로젝트는 콘텐츠와 테크놀로지 융합의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본 공연 실황은 5G와 UHD로 SBS 예능 유튜브 채널인 ‘K-POP PLAY’에서 6일 현장 라이브로 송출된다. 또 차세대 실감오디오로 제작한 ‘SBS 슈퍼콘서트’ 녹화 중계는 오는 13일(일) SBS에서 방송된다.

3차 티켓은 지난 9월 26일부터 29일까지 MOJO LIVE 앱에서 오픈됐으며, 당첨자 추첨은 오늘 9월 30일 발표한다.

국내 K-POP 가수들이 총출동하는 ‘SBS 인기가요 슈퍼콘서트 in 인천’은 오는 10월 6일 오후 7시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개최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이젠 '대한민국 행복마을관리소'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확산 대상 사업에 도의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주민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지역의 혁신 우수성과를 발굴해 전국 자치단체로 확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는 ‘19년 우수사례 경진대회·제안·평가 등을 통해 발굴된 혁신사례444개 중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비롯한 4개 분야 21개를 확산사례로 선정하고 전국 확산을 위한 특교세 30억원과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2018년 11월부터 2019년 6월까지 안산, 시흥, 의정부, 군포, 포천시에서 시범사업을 벌였으며, 5월말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 중 27개 시군 40개소에 설치됐다. 나머지 4개 시군도 올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택배보관, 공구대여, 환경개선 등 주민생활불편사항 처리를 위한 곳으로 구도심 지역의 빈집이나 공공시설, 유휴공간 등에 조성하는 일종의 동네관리소다.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과 공공일자리 창출에 효과가 있다. 지역특색에 맞는 사업 발굴과 복지, 문화, 공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