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 생활기술학교를 통한 내 삶의 변화” … 도, 다음 달 25일까지 수기 공모

12명 선정, 총 상금 350만 원, 수기사례집 발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은 26일부터 다음 달 25일까지 한 달간 경기도 생활기술학교 학습자를 대상으로 수기공모를 한다.

주제는 “경기도 생활기술학교를 통한 내 삶의 변화”로 학습자들의 자아실현과 지역사회 공헌, 취·창업 등 사회참여 활동 사례와 그를 통한 보람과 가치, 소감 등 삶의 긍정적 변화 등으로 기술학교 참여 독려와 인식제고에 도움되는 내용이면 된다.

지난 2017년부터 현재까지 생활기술학교 학습자 및 관계자로 참여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도는 심사를 통해 대상 1명, 최우수상 2명, 우수상 3명, 장려상 6명을 시상할 예정이며, 사례집을 발간해 교육기관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및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심사결과는 10월 중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 통보된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경기도 생활기술학교는 도내 신중년 세대의 은퇴 후 행복한 제2의 인생 준비 지원을 위해 마련된 교육과정”이라며 “이번 공모를 통해 더 많은 도민 학습자들에게 그 가치가 알려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선재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은 “생활기술학교를 통한 신중년 세대의 긍정적 변화에 대한 사례발굴을 통해 그 가치를 도내 곳곳에 전파 및 확산하는 것이 이번 공모의 취지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 생활기술학교 합동졸업식은 오는 10월 30일, 화성 수원과학대학교신텍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이날 수기공모 시상식도 함께 진행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전략사업실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이동건·조윤희 부부 3년만에 '파경', 이혼의 이유로 과거발언 재조명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배우 이동건(41)과 조윤희(39)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이혼한 사실이 밝혀져 많은 네티즌들이 안타까움을 전하고 있다. 이동건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조윤희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28일 "좋지 못한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송구스러운 마음"이라며, "두 사람은 지난 22일 서울 가정법원에서 이혼 조정 절차를 통해 이혼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성격 차이로 서로 다른 점이 많았다. 오랜 상의 끝에 신중히 결정을 내렸다”고 전하면서 "재산 분할 등 나머지 사안에 대해서는 협의를 진행 중"이라며, 서로 이혼에 동의한 만큼 조용히 마무리지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두사람은 “협의 과정에서 양육권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다"며, 딸의 양육권은 조윤희가 갖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지난 2016년 KBS2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만나 연인사이로 발전한 후 임신부터 해, 이듬해 5월에 혼인신고를 했다. 드라마 속 연인이었던 두 사람은 같은 해 9월에 결혼식, 12월에 딸을 낳는 등 초스피드 결혼과 출산으로 실제 부부가 돼, 화제를 낳으며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그러나 현실은 달랐던 모양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