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6℃
  • 구름많음강릉 24.7℃
  • 박무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5.7℃
  • 구름조금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조금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조금고창 26.4℃
  • 구름조금제주 27.0℃
  • 맑음강화 23.1℃
  • 구름조금보은 22.8℃
  • 구름조금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5.5℃
  • 구름조금경주시 23.6℃
  • 구름조금거제 26.1℃
기상청 제공

일자리·경제

경기도주식회사-베트남 NATEC, ‘베트남 진출 가속도’ 위한 업무협약 9월 중 추진

경기도주식회사,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과 산업무역부 산하 무역진흥공사 만나 새로운 돌파구 찾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주식회사가 문재인 정부 ‘신남방정책’의 중심지인 베트남에서 사업 영역을 확대할 수 있는 중요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는 지난 8일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과 현지 기업인과 간담회를 갖고, 경기도내 우수 중소기업의 베트남 진출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협의했다.

이 자리에는 경기도주식회사 이석훈 대표와 홍석민 미래경영실장,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 덕힘팜 부국장 등 주요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은 기술기업의 육성 및 정부기술펀드를 운영하는 주요기관이다.

이날 양측은 경기도주식회사와 베트남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 간 업무협약 체결을 오는 9월 중 추진하는 등 교류협력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협약이 체결되면 경기도주식회사와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은 경기도주식회사와 베트남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 간의 실무 직원 파견·교환 근무, 베트남 진출을 위한 경기도 사무소 설치 등에 대해 구체적인 협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베트남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의 덕힘팜 부국장은 “베트남은 과학기술진흥을 국가 주요정책으로 추진 중”이라며 “대한민국과 경기도처럼 우수 기술을 보유한 곳으로부터 관련 기술을 빠르게 이전받아 베트남 현지화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활발한 교류를 요청했다.

경기도주식회사 이석훈 대표는 “미중 무역 분쟁, 일본의 경제보복 등으로 베트남 시장의 중요성이 날로 강조되고 있다”며 “이러한 시점에 베트남 기술기업 및 상용화 개발국의 업무협력 제안은 베트남과 경기도가 서로 발전할 수 있는 중요한 경제협력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과 판로확대를 돕고 있는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5박 6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호치민, 하노이를 방문 중이다.

이를 통해 국가 과학기술부 및 산업무역부 산하 주요 기관 및 현지 기업, 경제 단체 등을 연달아 만나 경기도 중소기업의 베트남 진출을 위한 실질적인 기반을 구축하고 있다.




이재명 “일본의 경제 침공은 위기이나,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 제공”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민관이 힘을 합쳐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12일 경기도 평택 포승(BIX)지구에서 반도체장비 소재부품 제조 기업의 ㈜비텍 착공식에 참석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최근 일본이 소재 장비,부품 산업의 우월성을 이용해 한국 경제에 대한 대대적 공세를 이어가고 있다”며“비교우위를 이유로 많은 혜택을 보았으면서 그것을 타국에 대한 공격수단으로 사용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이러한 것들이 위기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를 제공한다는 측면도 분명히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특히“국내에 충분한 기술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생산 공장을 확보하지 못하거나 수요처를 제대로 확보하지 못해 성숙된 좋은 기술을 활용하지 못하는 사례들이 상당히 많다”며“비텍의 경우에도 우수한 기술을 가지고 있지만 생산여력을 갖지 못했는데,황해청의 많은 노력을 통해 해외 자본을 유치해 생산 공장을 설립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그러면서“민과 관이 힘을 합쳐서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개별 기업으로서는 성장발전하고 지역에서는 일자리와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효과를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