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기부자 만족 UP 기부금 모금 UP!’ 광명시,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선택의 폭 넓어져

기부자의 눈길을 사로잡을 34개 품목 추가 선정하여 기부금 모금에 박차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는 지난 17일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공급업체와 공급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답례품 선정위원회를 통해 선정된 공급업체의 대표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협약서를 상호 교환하고 고향사랑기부제와 관련해 간담회 및 시스템 교육 시간을 가졌다.


답례품 공급업체는 ▲선옻칠(옻칠수저 세트) ▲광명장애인보호작업장(보나드립백) ▲미앤드(처음브라) ▲광명수제누룽지(누룽지존) ▲모이모이플래닝(친환경패브릭 세트) ▲꿈꾸는 자작나무(자작나무 아트 벽시계) ▲백작수수쌀과자(백작수수쌀과자 세트) ▲(주)비유(광명공정여행) ▲스카이플래닝앤팜스(참송이버섯 세트) ▲광명농협(백작수수쌀) ▲공예협동조합손수지음(도예클래스체험권) 등 11개 업체이며 협약 기간은 오는 12월 31일까지이다.


광명시의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은 ‘고향사랑e음’ 사이트에 상품 등록을 마친 후 3월 중 본격적으로 기부자와 만나게 된다.


광명시는 새로 선정된 34개 답례품을 적극 활용하여 고향사랑기부제 모금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광명시 고향사랑기부제는 10만 원 기부 시 전액 세액 공제 및 3만 원 상당의 답례품을 받을 수 있다. 기부 한도는 최대 500만 원이며 10만 원 초과 시 16.5%의 세액공제 혜택이 있다. 고향사랑기부는 ‘고향사랑e음’ 사이트와 관내 농협을 통해 상시 가능하다.


모금된 기부금은 고향사랑기금으로 조성되어 취약계층 지원, 문화예술 사업 및 지역주민 복리 증진을 위한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문화체육관광부, [열쇠말로 알아보는 정책] 생활관광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국내여행, 너무 짧게 다녀와서 아쉬우신 적 많으시죠? 단순히 구경만 하는 관광이 아니라 지역에 최소 2박 3일 이상 머물며 현지 주민들의 생활 속으로 더 깊숙하게 들어가 보는 여행 프로그램 ‘생활관광’이 있습니다. 최대 50% 할인된 반값 가격으로 만나보는 전국 13개 지역의 ‘생활관광’ 프로그램으로 6월 ‘여행가는 달’ 나들이도 준비해 보세요! # 현지인처럼 ‘생활관광’은 현지에서만 즐길 수 있는 것들을 직접 경험해 보는 관광 프로그램입니다. 단순히 구경만 하는 관광이 아니라, ‘제주도 한 달 살기’처럼 현지에서 생활하며 지역의 일상 속 매력을 제대로 경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 2박 3일 지역에 최소 2박 3일 이상 머물며 지역주민들의 생활장소를 가보고, 현지인이 된 것처럼 그 지역 고유의 문화와 역사, 먹거리 등 생활양식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이 구성됩니다. # 지역경제 활력 여행지에 오래 머물도록 하는 ‘생활관광’은 지역 방문자와 생활인구를 늘려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습니다. 지난 3월,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지방시대 지역문화정책 추진전략'에서도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한 대표사업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