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19.5℃
  • 흐림서울 22.9℃
  • 흐림대전 22.7℃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7.8℃
  • 흐림광주 24.0℃
  • 구름조금부산 25.2℃
  • 맑음고창 21.8℃
  • 구름조금제주 25.0℃
  • 흐림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21.5℃
  • 구름조금금산 21.6℃
  • 구름조금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조금거제 25.9℃
기상청 제공

신중년의 새로운 설계를 안양시가 응원한다

안양시베이비부머지원센터 11일 현판식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신중년층 생애설계를 위한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지원할 안양시베이비부머지원센터가 11일 오전현판식과 함께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안양시가 전문기관에 위탁 운영할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안양시청사 2층에 마련돼 있다.

58㎡공간 내부에는 직원 4명이 상주하는 가운데 법정공휴일을 제외한 매주 5회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운영된다. 지역에 거주하는 신중년층이면 누구나 찾아 이용할 수 있다.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인생 2막을 준비하는 신중년층이 맞닥트리게 될 인생 재설계, 문화여가활동, 건강증진 등의 고민거리에 대해 해법을 제시하는 것이 핵심역할이다.

이곳을 방문하는 신중년들은 일대일 맞춤형 상담과 재도약을 위한 생애설계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생애설계 관련 상담은 이메일이나 팩스로도 가능하다.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또 ‣장·단기과정 생애설계 아카데미 ‣건강, 여행, 자산관리 등을 소재로 한 특강 ‣마을빵집 창업과 사진을 활용한 재테크 등의 직업특화프로그램 ‣바리스타, 가죽공예, 요리교실 등을 경험해보는 체험활동 등도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현판식은 최대호 안양시장과 김선화 시의회 의장 그리고 전직 공무원 및 사회복지사 출신으로 현재 강사로 활동 중인 신중년 남녀 등 14명이 함께한 가운데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금년 하반기 5백 명 넘는 인원을 대상으로 상담 및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자정보




경기도, 포천·오산 지역상권 두 곳 ‘희망상권 프로젝트’ 선정‥최대 10억 지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포천 일동상권과 오산문화의거리가 경기도의 2019년도 ‘희망상권 프로젝트’에 선정돼 상권 1곳 당 최대 10억 원의 활성화 사업비가 지원될 전망이다. 경기도는 지난 10일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평화누리홀에서 ‘희망상권 프로젝트’ 지원대상 선발 공개오디션을 개최한 결과, 이 같이 결정됐다고 밝혔다. ‘희망상권 프로젝트’는 올해 5월 발표한 ‘민선7기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대책’의 일환으로, 관공서 이전이나 재개발·재건축 등으로 인구 공동화 등 위기에 처한 상권별 특성에 맞는 해결책을 통해 활성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앞서 도는 공모를 통해 희망 시군을 접수, 이들 지역 상권을 대상으로 전문평가단의 현장평가를 벌였다. 평가는 상권 활성화를 위한 컨설팅 위주로 진행했으며, 도내 4개시가 이번 오디션에 참가했다. 오디션은 각 시군 대표들이 발표한 상권 활성화 계획을 평가, 5명의 전문평가단 점수 60%, 40명의 청중평가단 점수 40%를 합산해 결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청중평가단은 도민들의 도정 참여 차원에서 오디션 참여 4개 시를 제외한 시군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공모와 추첨을 통해 선발했다. 특히 공정한 평가를 위해 전자투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