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3℃
  • 맑음강릉 22.9℃
  • 맑음서울 26.1℃
  • 맑음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7.3℃
  • 맑음울산 20.9℃
  • 맑음광주 26.0℃
  • 맑음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1.7℃
  • 맑음강화 23.4℃
  • 구름많음보은 26.8℃
  • 맑음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경기여성운동 역사 존경…경기여성의 미래 함께 할 것”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이 12일 오후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에서 열린 ‘제34회 경기여성대회’에 참석해 “경기 여성운동 역사 앞에 존경을 표한다”고 밝혔다.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가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송한준 의장을 비롯해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부인인 김혜경 여사, 조정식 국회의원, 이금자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회장 등 1,500여 명이 참석했다.

송 의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협의회는 지난 45년 간 유교적 이데올로기로 인한 성차별에 저항하고, 민주화운동의 용기로 다양한 여성운동에 앞장서 왔다”며 “경기도 여성의 권익증진과 지위 향상에 많은 기여를 한 데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송 의장은 이어 “협의회가 앞으로도 여성 활동가의 역량을 강화하고 민주시민교육으로 지방자치 발전을 견인해가기 바란다”며 “경기도의회 역시 경기여성의 멋진 미래를 위해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기자정보



경기도, 제11회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제11회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가 오는 13일 오후 1시 광주 남한산성아트홀에서 경연 참가자와 관계 공무원, 도민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다. 주민자치센터 문화 프로그램 활성화와 도민들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주민자치 축제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열리는 이번 경연대회에는 시·군 경연대회를 통해 사전 선발된 31개 대표팀 620여명이 참가해 기량을 겨룬다. 아동에서 노년층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동아리팀들은 벨리댄스, 난타, 한국무용, 통기타 연주, 합창 등 여러 장르의 프로그램 공연을 통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칠 예정이다. 도는 프로그램 장르별 전문가로 구성된 6인의 심사위원회를 구성, 대상 1개팀, 최우수상 1개팀, 우수상 2개팀, 장려상 4개팀 등 총 8개팀을 선정해 시상할 계획이다. 김기세 경기도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축제가 도민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치며 자유롭게 소통하고 화합하는 자리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주민자치센터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는 지난 2009년 첫 개최 이후 올해로 11회째를 맞았으며, 지역특성에 맞는 다양한 프로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더블유쇼핑, 경기도 우수 여성·벤처기업 판로확대 ‘맞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내 중소기업의 마케팅과, 유통,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가 홈쇼핑 채널 ㈜더블유쇼핑과 손을 잡고 도내 여성 및 벤처기업의 제품의 판로 활성화를 지원하기로 했다.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는 ㈜더블유쇼핑과 지난 11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경기도 우수 여성·벤처기업 홈쇼핑 진출 판로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서 양 기관은 ㈜더블유쇼핑의 홈쇼핑 채널을 통해 도내 우수 여성 및 벤처기업에서 생산·제조·판매하는 제품의 판로 확대 및 홍보를 적극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이를 위해 홈쇼핑 판매를 위한 상품 소싱 및 선정, 홈쇼핑 판매, 기타 협약 기관이 필요성을 인정하는 협력사업 발굴 및 지원 등에 공동 협력할 예정이다.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 이석훈 대표는 “서로 믿음을 바탕으로 공감대가 형성돼야 더 멀리 나아갈 수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도내 여성·벤처기업들이 경기도주식회사, 그리고 경기도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더블유쇼핑 최재훈 대표이사는 “대기업 사이에서 치열하게 경쟁하고 고군분투하고 있는 중소기업이다 보니 누구보다 중소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