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3 (월)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17.7℃
  • 연무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1.7℃
  • 맑음울산 20.0℃
  • 맑음광주 23.5℃
  • 맑음부산 20.0℃
  • 맑음고창 24.8℃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20.3℃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2.6℃
  • 맑음강진군 22.1℃
  • 구름조금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태양의 계절,오창석 인생체인지 남자의 뜨거운 복수극이 온다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이마와 가슴에 상처를 품은 한 남자의 뜨거운 복수극이 온다. 배우 오창석이 주중 저녁 안방극장 복귀작으로 ‘태양의 계절’을 선택, 이기적 핏줄들이 모인 한 재벌가의 희생양이 된 남자로 완벽 변신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오는 6월 초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 측은 13일 주인공 김유월 역을 맡은 오창석의 사연이 담긴 정식 스틸을 첫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왼손잡이 아내’ 후속으로 방송될 ‘태양의 계절’은 대한민국 경제사의 흐름과 맥을 같이 하는 양지그룹을 둘러싼 이기적 유전자들의 치열한 왕좌 게임을 그린다. 서로를 속고 속이는 수 싸움과 배신으로 점철되는 양지그룹 ‘제왕의 자리’, 그로 인해 희생된 한 남자의 비극적인 복수극과 역설적으로 낭만적인 성공담이 담길 예정이다.

오창석이 맡은 김유월은 고아 출신의 회계사. 고약한 양부모를 만나 학대를 받으며 유년시절을 보냈으나 자신의 힘으로 명문 대학에 진학하고 대기업에 취직한 말 그대로 개룡남('개천에서 용 났다'는 격으로, 빈약한 환경을 극복하고 높은 사회지위를 성취한 남자)이다.

김유월은 사랑하는 이와의 행복을 꿈꾸는 평범한 소시민적 삶을 살아가고 있던 중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린다. 이기적인 핏줄들이 모인 양지그룹의 구성원들에 의해 자신의 의지와 다른 삶을 살게 되고,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를 이끄는 드라마의 핵심 인물이자 주인공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유월이 회계사로 양지그룹에 첫 발을 들인 순간의 묘한 긴장감을 느낄 수 있는데, 그가 한 순간에 나락으로 떨어져 어수룩한 행색으로 누군가를 바라보며 복수를 다짐하는 순간이 담긴 스틸이 대조를 이뤄 시선을 강탈한다.

무엇보다 김유월 역을 맡은 오창석은 캐릭터와 200% 싱크로율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최고치로 끌어올린다.

보통 여성 캐릭터 중심으로 흘러가는 주중 저녁 드라마에서 ‘남자의 복수극’을 전면에 내세운 ‘태양의 계절’은 오창석을 중심으로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를 펼칠 예정이어서 색다른 재미를 안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무엇보다 스토리에 따라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는 오창석의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는 점도 기대 포인트다.

특히 이기적인 핏줄이 모인 재벌가의 희생양이 된 한 남자의 와신상담과 처절한 복수, 그리고 낭만적인 성공담은 보는 이들에게 통쾌함과 카타르시스까지 선사할 것이라는 게 제작진의 전언.

‘태양의 계절’은 계절적으로 봄인 오는 6월 첫 방송을 시작해 뜨거운 여름을 지나 가을까지 방송될 예정으로, 이에 맞춰 주인공의 이름을 6월을 의미하는 김유월과 10월을 의미하는 윤시월(윤소이 분)로 정했다는 후문이다.

‘태양의 계절’ 관계자는 “남자의 뜨거운 복수극을 이끌 오창석은 이미 완벽하게 준비를 끝마치고 현장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다.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는 그의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오창석, 윤소이, 최성재가 함께하는 ‘태양의 계절’은 2019년 6월 초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노인건강정책’ 주제로 ‘경기도 공공보건의료포럼’ 열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2019 경기도 공공보건의료포럼’이 지난 10일 오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노인건강정책’을 주제로 도내 보건의료관계자 및 도민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포럼에서는 김창오 교수(성공회대)의 ‘허약노인을 위한 소셜키친 프로그램’, 박경희 교수(한림대성심병원)의 ‘노인 만성질환 예방을 위한 영양 및 비만관리’에 대한 주제 발표를 시작으로 ▲함께하여 하나되는 커뮤니티케어 (부천시) ▲나 답게 사는 노년, 머물러 살기 좋은 안산 (안산시) 등 도내 지자체에서 추진되고 있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우수사례 소개가 있었다. 이어 이순영 경기도고혈압․당뇨병광역교육센터 센터장을 좌장으로 ▲김은주 도의원 ▲정일용 경기도의료원장 ▲김미경 군포보건소장 ▲신재호 경기도립노인전문평택병원장 ▲나해리 성남시노인보건센터장 ▲김보라 민주연구원 사회적경제센터장 ▲이학재 경기도노인회 자문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진행됐다. 이날 포럼 참가자들은 전문가들의 주제발표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우수 사례 등을 들으며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노인건강관리 사업 현황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한편 각 분야에서 활동 중인

대형유통망으로 판로 넓히자‥도, 중소기업-대기업 상생의 장 마련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도내 유망 중소기업의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유통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의 장을 마련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오는 7월 4일 개최되는 ‘2019 하반기 경기도 대형유통망 구매상담회’에 참가할 중소기업을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대형유통망 구매상담회’는 자력으로 국내 유통망 확보가 어려운 중소기업에게 유통대기업 구매담당자들과의 1:1 비즈니스 상담 기회를 제공해 판로확대를 지원하는 데 목적을 뒀다. 앞서 도는 올해 상반기 개최한 상담회를 통해 433건의 상담과 191억 원 상당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이번 하반기 구매상담회의 모집규모는 90개사 내외로 생활용품, 가전, 식품, 이미용품, 문구/완구 등 대형유통망에 입점 가능한 품목을 취급하는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상담회는 7월 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고양시에 위치한 엠블호텔 아이리스홀에서 열리며, 국내 온·오프라인 유통대기업 등에서 구매담당자 25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31일까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비즈니스매칭시스템’에서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사업에 대한